[B컷열전] <채비> 고두심, 김성균 -애교스러운 손 하트
2017년 12월 1일 금요일 | 박꽃 기자 이메일

[무비스트=박꽃 기자]

'국민엄마'로 불리는 배우와 매번 다른 색을 보여주는 배우,

만남 그 자체로 묘한 앙상블을 빚어내는 현장의 느낌은

그 자체로 사진작가에게 많은 감흥을 전해준다.


글, 사진_ 이종훈 실장(Ultra studio)




2017년 12월 1일 금요일 | 글_박꽃 기자(got.park@movist.com 무비스트)
무비스트 페이스북(www.facebook.com/imovist)



(총 0명 참여)
1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