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멤버 타이탄(2000, Remember the Titans)
제작사 : Jerry Bruckheimer Films, Walt Disney Pictures / 배급사 : 브에나비스타 인터내셔널 코리아
수입사 : 브에나비스타 인터내셔널 코리아 / 공식홈페이지 : http://disney.go.com/disneypictures/rememberthetitans/flash/index.html

리멤버 타이탄 예고편

스포츠영화중 대박.. hksksh 09.11.20
오마바 당선에 즈음해..... ldk209 08.11.07
감동과 전율의 스포츠 실화 ★★★★★  w1456 21.02.04
캬 대박 ★★★★★  peingild 10.10.26
스포츠와 인종차별 갈등의 조합... 이 정돈 되야지~ ★★★★★  wini 10.08.08



1971년, 버지니아 주 알렉산드리아의 시민들에게 고등학교 풋볼은 삶의 전부라고 해도 과언이 아니었다. 사람들에게 풋볼은 성탄절보다 화려한 축제이며, 플레이오프 경기는 국경일 보다 더 웅장한 행사이다. 그러나 그 지역 교육청이 백인과 흑인 학교를 통합시키면서 풋볼은 뿌리 채 근본이 흔들릴 위기에 처한다.

통폐합의 결과 새로 탄생한 T.C. 윌리암스 고등학교의 신설 풋볼 팀 "타이탄스"를 맡기 위하여 흑인 감독 허만 분(덴젤 워싱톤)이 부임한다. 그 지역 백인 고등학교에서 오랫동안 풋볼감독을 맡았던 빌 요스트가 허만 분을 도와줄 조감독으로 밀려나자 백인 사회엔강력한 불만이 싹트기 시작한다.
        
처음부터 무수한 갈등의 요소를 안고 출발한 타이탄스는 허만 분 감독의 강력한 통솔력과 카리스마 아래 피부색의 장벽을 뚫고 서서히 뭉치게 된다. 허만 분과 조감독 요스트도 함께 일하는 동안 그들 사이엔 풋볼에 대한 열정 이상의 공통점이 있다는 것을 발견한다. 엄청나게 다른 배경에도 불구하고 이들 두 감독은 분노로 뭉친 선수들을 교화시켜서 승리 팀으로 완성시킨다. 두 감독이 맡은 타이탄스가 각종 시합에서 연전연승을 기록하자 흑백 갈등으로 분열되어 있던 알렉산드리아의 냉랭한 분위기도 눈 녹듯 변하기 시작하는데...



(총 8명 참여)
ninetwob
기억하기에     
2010-04-10 23:31
kisemo
기대     
2010-02-22 15:47
zlemqmffor
굿!!     
2010-02-10 22:54
ldk209
하나만 해도 감동적인 소재를 두 개 붙여놨으니....     
2008-10-19 20:24
codger
약간 감동이 있는 스포츠영화     
2007-04-23 00:13
bjmaximus
휼륭한 내용의 감동적인 스포츠 영화     
2006-10-01 07:15
leeska0720@
그들은 해냈다 왜냐하면 그들은 이기겠다는 의지가 있었기에
    
2005-03-07 16:03
sweetybug
흠..제리 브룩하이머가 이런것도 제작했군..     
2005-02-13 20:44
1


1일동안 이 창을 열지 않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