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적(2006, 强敵)
제작사 : (주)미로비젼 / 배급사 : 쇼박스(주)미디어플렉스
공식홈페이지 : http://www.vs2006.co.kr

강적 예고편

[뉴스종합] 20자평 달인 발표, 그래도 촌철살인은 계속 간다! 06.06.29
[뉴스종합] 돌연변이와 치열한 접전 벌인 조인성! 06.06.26
강적 sunjjangill 10.10.06
박중훈이라는 배우.. wlsgml555 08.03.17
재밌어요~ ★★★☆  syj6718 10.07.26
액션이기 보단 너무 지루하다. ★★  darkwast 10.04.08
형사와 탈옥수의 우정 ★★★☆  yserzero 10.03.11



세상과 맞선 질긴 놈들, 제대로 붙었다!!

수현, 복수를 각오하다
“더러운 세상 지겨워 죽겠어. 시궁창에서 나오려고 아무리 발버둥 쳐도 바뀌는 건 하나도 없어!”


조직생활을 청산하고 여자친구 미래와 함께 작은 라면가게를 운영하는 수현.
남들처럼 평범하게 살고 싶었던 그의 소박한 꿈은 형제나 다름없는 조직 동기 재필의 마지막 부탁을 거절하지 못해 한순간에 무너지게 된다. 누군가에 의해 살인 누명을 쓰고 투옥된 수현은 복수를 각오하고, 탈옥을 위한 계획된 자해로 경찰병원에 호송된다.

성우, 죽기를 각오하다
“난 너같이 나쁜 놈한테 걸려 죽어야 개 값을 제대로 받거든.”


관할구역에서 삥을 뜯으며 술에 찌든 생활, 강력계 형사라는 이력이 무색한 망나니 성우.
잠복근무 중 근무지 이탈이라는 그의 결정적인 잘못으로 파트너가 목숨을 잃는 사건이 발생하고, 징계를 당한 그는 동료들에게 인간 이하의 취급을 받는다. 게다가 인생의 유일한 희망인 아들 철수에게 장기기증자가 나타났지만 수술비가 없다.
파트너의 장례식에 갔던 성우는 우연찮게도 때마침 탈출하던 수현의 인질이 된다.

뭣도 없는 인생
처음이자 마지막, 서로에게 모든 걸 건다!

“전에 누가 그러더라. 남 좋은 일 하지 말고 자기 앞가림 좀 하고 살라고. 근데 그게 원래 안 되는 사람들이 있다니까.”


순직수당을 타서 아들 수술비를 마련하려고 마음 먹었던 성우에게 수현은 오히려 희망이 된다. 그러나 수현에게는 자신을 죽이지 않으면 동반 자살이라도 하겠다고 덤비는 성우가 버겁기만 하고, 결국 수현은 자신이 누명을 벗도록 도와주면 필요한 돈을 주겠다고 제안한다.
수현의 말을 온전히 믿을 수는 없지만, 그렇다고 별다른 수도 없는 상황.
성우는 어쩔 수 없이 48시간의 동행을 허락한다.
그러나 수현을 잡기 위한 경찰의 포위망이 좁아질수록 성우마저 인질이 아닌 공범으로 쫓기게 되고, 배후를 알 수 없는 누군가가 둘을 표적으로 점점 숨통을 조여오는데….

일생 일대 최고의 강적을 만난 두 사람.
뭣도 없는 인생, 처음이자 마지막으로 서로에게 모든 걸 건다!



(총 30명 참여)
apfl529
ㅍ사랑스러운??..     
2010-05-10 00:19
kisemo
보고 싶습니다     
2010-02-01 15:52
cgv2400
천정명 나온대서 봤는데 연출력이 딸린..     
2009-12-31 11:19
ehgmlrj
어떨까..!?     
2009-02-07 01:56
bjmaximus
흥행 망해서 안 봤는데 볼만하려나?     
2008-09-24 08:08
bjmaximus
유인영이 영화에 나온적이 있었네.     
2008-05-15 15:44
joynwe
유인영도 나온다     
2008-05-07 21:25
ann33
뭔가 어색한 것은 사실 그보다 최창민 멋있었죠.     
2008-04-26 17:47
wizardzean
이쉬움이 남아요     
2008-03-05 12:53
joynwe
배우와 설정은 그럴듯 한데 좀...     
2008-02-10 12:56
1 | 2 | 3


1일동안 이 창을 열지 않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