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레멘타인(2003)
제작사 : 펄스타 픽처스 / 배급사 : (주) 엔터모드
공식홈페이지 : http://www.clementine2004.com

클레멘타인 예고편

[뉴스종합] ‘클레멘타인’ 위해 한국 찾는 ‘스티븐 시걸’ 04.05.11
내 인생 최고의 영화!! remon2053 07.10.02
허무 그 자체!! sbkman82 07.01.28
도전하는 자세가 아름답다 ★★★  w1456 12.12.22
병맛코드의 실험적 정신으로 무장한, 그래도 한 번은 꼭 봐야... ☆  avalanche 12.07.20
여기가 네이버도 아니고 여긴 진지하게 평점좀 달아주라 초딩들아! ☆  greenpoo 11.03.18



가진건 주먹 뿐! 
사랑이를 위해서라면,
난 세상 어느것도 두렵지 않아.

1. 시작이 반

“우승은 내꺼란 말이다!!”

미국 LA ‘세계태권도챔피언’ 결승전이 펼쳐지고 있는 현장. 한국 최고의 파이터 승현(준 리-이동준)과 미국의 자존심 잭밀러(스티븐 시걸)의 불꽃 튀는 대결이 한창이다. 지존의 자리를 놓고 펼쳐지는 화려한 태권도 기술... 하지만 누가 봐도 승현의 경쾌한 몸놀림에 이은 빠른 공격이 한 수 위. 그런데 이게 어찌된 일인가? 승현의 멋진 공격들이 잭밀러의 급소에 수차례 적중했음에도 불구하고 점수는 오르지 않는다. 미국 측의 농간으로 처음부터 우승은 잭밀러의 몫이었던 것...


2. 처치곤란 꼬임수

“대책없이 꼬이는 내인생...!”

태권도 챔피언을 강탈당한 그날, 애인 민서(김혜리)와도 엇갈린 길을 걷게 된 승현. 그렇게 시간은 꼬인 채로 7년을 흘러간다.
꿋꿋한 승현은 그래도 열심히 삶에 적응하려 노력한다. 머리보다 주먹이 앞서 골치이긴 하지만 나름대로 형사라는 직업도 있고, 예쁜 딸 사랑(은서우)과의 단란한 생활도 있기 때문이다. 사랑은 그에게 있어 삶의 이유이자, 목적이다. 그러나 운명의 장난으로 황종철(기주봉) 패거리와 얽히면서 그의 인생은 코너로 몰리게 된다. 폭력사건으로 형사를 그만두고 생계와 딸을 위해 갖은 수를 써보지만, 세상은 그에게 번번히 실패와 좌절감만 안겨줄 뿐이다.결국 그의 강한 주먹을 눈여겨본 황종철의 싸움개가 되어야만 하는 상황에 놓이게 되고... 
승현은 거절할 수 없다. 목숨보다 아끼는 사랑이를 위해서.


3. 운명의 장난

“없던 아이가 생기고, 죽었던 엄마가 살아납니다.”

하는 일마다 꼬이기만 하는 아빠에게 딸 노릇, 애인 노릇, 와이프 노릇, 엄마 노릇 하느라 바쁜 깜찍한 꼬마 사랑은 마트에서 우연히 민서를 만난다. 사랑은 상냥함과 터프함을 동시에 갖춘데다 얼굴까지 예쁜 아줌마가 너무 맘에 들고, 민서는 애어른마냥 똑부러지는 사랑의 말과 행동이 마냥 귀엽고 신기하다. 섹시하고 지적인 민서의 직업은 나름대로 능력 있는 터프 여검사. 엄마가 없음에도 불구하고 여전히 당차고 씩씩한 사랑에게 민서는 묘한 연민을 느끼고, 점차 아이에게 깊은 애착을 갖게된다. 그러다 과거의 아픈 기억을 떠올리게 되고 사랑과 자신의 복잡한 연결고리를 깨닫게 되는데...


4. 마지막 승부

“내딸을 돌려줘...!!!”

승현 덕에 불법 이종격투기에 맛을 들인 황종철은 미국측의 프로모터 토마스(캐빈 그레비스)로부터 승현과 잭밀러의 승부를 제안 받는다. 이런 큰 건을 놓칠리 없는 황종철. 하지만 승현은 더 이상 의미 없는 싸움이 싫다. 설득이 안 통하자 황종철은 미국 측과 짜고 급기야 승현의 딸 사랑을 납치하기에 이른다. 어쩔 수 없이 딸을 구출하기 위해 미국으로 향하는 승현... 사랑이 납치된 소식은 민서에게도 전해지고 엽기폭력여검사 열 받았으니, 주모자는 쌍코피 감! 그녀 역시 당장 미국행 비행기에 몸을 싣는다.
과거의 잘못된 승부를 청산하고 최고가 되고픈 야망에 사로잡힌 잭밀러와 오로지 딸을 위해 싸움에 나선 승현의 목숨을 건 한 판! 하지만 딸 사랑이가 잡혀있는 상황에서 승현이 어떤 승부를 할지는 아무도 모른다.



(총 26명 참여)
ninetwob
안타깝다     
2010-06-18 20:07
darkwast
참 쓰레기 영화. 짜증만 밀려오는 저질영화.     
2010-02-24 21:25
his1007
이거 이후로 시걸 나오는 영화들도 다 안 본다     
2010-02-23 08:52
kisemo
기대     
2010-02-11 15:52
iamjo
그다지 평이     
2009-11-23 00:18
skdltm333
시걸이 출연햇다지만...     
2009-06-20 19:17
gurdl3
그럭저럭..     
2009-06-05 02:39
khkh0410
그저웃지요..     
2009-01-18 02:08
gkffkekd333
빛을 발한 시걸의 출연..     
2008-05-04 20:53
qsay11tem
휴먼드라마네여     
2007-09-25 23:41
1 | 2 |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