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쿨 오브 락(2003, School of Rock)
제작사 : Paramount Pictures, Scott Rudin Productions / 배급사 : 윤스
수입사 : 피터팬픽쳐스 /

스쿨 오브 락 : 메인 예고편

[스페셜] <브라보 마이 라이프> <즐거운 인생> 개봉기념! 음악에... 07.09.05
[스페셜] [요즘분위기파악] 노래 부르는 배우! 07.03.09
잭블랙만으로도 이영화는 강추다 dbswls6602 09.06.25
잊지못할 영화 remon2053 07.10.30
렛츠롹! 블랙잭의 열정과 아이들의 순수함이 &#... ★★★★★  billy13 16.03.05
내생애최고의엔딩크레딧..! 독특함에 놀랐다. 빠져든다 들어 ... ★★★★★  uuiihh 12.07.22
극장에서도 보고 DVD 사서 보고 몇번을 봐도 질리지 않는 ... ★★★★★  chorok57 11.12.22



<코미디의 천재 배우 잭 블랙>

주인공 잭 블랙은 극 중 인물 ‘듀이 핀’를 연기하는데 큰 어려움이 없었다. 왜냐하면 주인공과 같이 그는 실제로 가수이자 배우이며 작곡가인 동시에 Tenacious D라는 자신의 밴드에서 기타리스트로 활동하고 있기 때문이다.

주인공 잭 블랙은 “마이크 화이트의 각본을 좋아한다. 나에게 딱 맞는 재미있는 이야기 구성도 그렇지만 나만의 개성을 어떻게 살릴지 잘 알고 있기 때문이다.”라고 하였다. 각본가인 마이크 화이트는 3년간 잭 블랙의 이웃에 살면서 오랫동안 잭 블랙만의 개성을 살릴 수 있는 각본을 만들기를 원했다. “잭 블랙은 대단한 연기자이며 음악가이지만 영웅으로 보여지기는 싫어 한다. 그래서 항상 재미있는 장면을 보여 줄 수 있는 그만의 독특한 연기력을 생각하여 무엇인가를 만들어야겠다고 생각 하였고 아이들과 함께 연기를 하게한다면 좋을 것이라는 아이디어가 떠오르게 되었다.”

잭 블랙의 천재적인 코미디 스타일과 각본가 마이크 화이트의 멋진 각본이 만났을 때 이미 전통적인 코미디의 범주를 넘었으며 제작 팀이 감독 리차드 링크레이터를 선정하였을 때에는 완벽한 작품이 나오리라는 것을 알 수 가 있었다. 그는 <Slacker> ,<Daze and Confused.>와 같은 획기적인 독립영화를 연출한 감독으로 잘 알려진 감독이다.

감독 리차드 링크레이터는 “나는 잭 블랙의 대단한 팬이다. 배우로서도 그렇고 음악가로도 그렇다. 극중 잭이 맡았던 배역인 듀이가 음악가로서의 꿈을 실현하려고 모든 것을 다하는 그의 몸부림은 내가 감독이 되기 위하여 최선을 다하였던 시간을 생각나게 하였다. “라고 하였다.

주인공 잭 블랙은 감독에 관하여 “그는 영화를 연출 하는데 있어 실체성과 정직성 그리고 신뢰성을 부여 한다. 그리고 내가 연기 도중 과도하게 연기할 경우엔 제어 해주고 연기의 실체성을 깨닫게 해준다.”

주인공 듀이의 행동은 영화 내내 폭발할 지경까지 치닫게 되는 과격한 행동을 보여준다. 그 예로, 밴드에서 연주를 하다가 기타를 독주하면서 군중 속으로 뛰어 들어가 아무도 그를 제지 못하게 하기도 하고 친구의 일이었던 대리교사 일을 본인이 맡아 위장취업을 하여 수업은 뒷전에 두고 학생들에게 락 앤 롤을 가르치기도 한다. 하지만 그러한 그의 노력은 수포로 돌아가지 않고 마침내 락 앤 롤 대회에서 멋진 연주 실력을 보여 주게 된다.
 
그러한 과격한 듀이를 잡아주는 사람은 강직하고 고지식한 교장인 로잘리 멀린스( 조안 쿠삭 분) 뿐이다. 하지만 듀이가 그러한 그녀를 그냥 두고 볼 수만 있겠는가! 그는 그녀를 매수하기 위해 맥주를 마시는 시간을 갖게 되고 그녀는 마침내 그에게 동화하게 된다. 조안 쿠삭은 “내가 맡은 역은 듀이를 마음만 먹으면 순간에 날려 보낼 수 있는 강력한 상대라고 할 수 있다. 그러나 그녀도 점차로 그에게 물들어가고 그를 흠모하는 단계에 까지 도달하게 된다.” 라고 하였다.

잭 블랙은 조안 쿠삭의 오빠인 존 쿠삭과 <High Fidelity>에서 연기를 한적이 있는데 동생인 조안 쿠삭과 일하게 되어 기뻤고 그녀의 캐릭터가 조금씩 변화하는 것을 보는 게 너무 즐거웠다고 말했다. 이어 각본가이며 듀이의 친구로 출연하였던 마이크 화이트도 “조안은 대단한 배우이다. 그녀는 항상 쾌할하고 재미있는 역할을 주로 맡았었는데 이번 영화에서와 같이 강직하고 고지식한 위엄 있는 교장 선생 역을 하는 것을 지켜 본다는 것은 아주 재미있는 일이었다.”라고 하였다.

<아역배우에 관하여>

주요 배역들이 선정되자 가장 고심이 되는 문제는 음악적으로 재능 있는 아이들로 채운다는 것이었다. 제작자 스캇 루딘, 감독 리차드 링크레이터, 배역감독 그리고 음악감독은 음악에 관하여서는 실체성을 부여 하여야 한다는 취지에 동의를 하였다.

배역 감독 아이렌 스타거는 “ 실제로 연주 할 수 있고 노래 할 수 있는 아이들을 선발 하였다.” 라고 하였다. 제작팀들은 뉴욕, LA, 시카고, 미에나폴리스, 샌프란시스코 그리고 시애틀 전체를 찾아서 5개월동안 수천명의 아이들을 만나 보았다. 음악 감독인 랜달 포스터는 “최종적으로 전형적인 배우들이 아닌 일반 아이들을 선택 하였는데 영화 속에서 그들 모두는 아주 신선한 모습으로 나타날 것이며 아주 특별한 영화로 보여 지게 될 것이다.”라고 하였다.

극중 밴드 중의 11세인 기타 리스트인 레베카 브라운과 12세이며 클래식 피아니스트인 로버트 사이는 청소년 클래식 연주자들의 연주들을 소개해주는 라디오 프로그램인 ‘From the Top’에서 발탁되었다. 배역 감독인 아이렌 스타커는 “극중의 아역 배우들은 영화와는 전혀 관계가 없는 일반 아이들이었기 때문에 그 나름대로의 자연스러움 그 자체를 영화 속에 옮겨놓으려고 하였다. 그러면서 가장 즐거웠던 것은 그들의 연기발전을 지켜 보는 것이었다.”라고 하였다.

<음악에 관하여>

이렇게 배우들이 자리를 잡아가는 동안에 리차드 링크레이터 감독과는 <SubUrbia>라는 작품을 같이 하였던 음악 감독 랜디 포스터가 영화음악 팀을 형성하기 시작하였다. 우선 그는 아역 배우들을 이끌 리더를 정하였는데 Sonic Youth와 연주를 하고 제작하였던 짐 오로크로 하였다.

음악 감독 랜디 포스터는 “이 영화의 가장 유리 하였던 점은 10주동안 아역 배우들을 락 앤 롤 캠프에 수용할 수 있었다는 것이었다. 그러한 방법은 제작 기간 동안 영화와 그들이 다루어야 할 악기에 아주 편안하게 익숙해지게 했다.” 라고 말하였다.

짐 오로크는 아역 배우들의 음악 지도자로서 누가 어떤 배역을 어떻게 소화 해 낼지를 알기 전에 어떤 재능을 갖고있는지 파악해야만 했었다고 하면서 “그들이 무슨 악기를 연주 하였었는지, 어떤 스타일의 연주를 하기 좋아 하는지 와 그들의 장점과 약점이 무엇인지를 정확히 알아야만 했다. 그러한 모든 정보를 얻은 뒤 모든 것을 잘 혼합하여 조화를 이루는 것이 가장 먼저 하여야 할 일이었다.”
 
아역 배우들이 연습하는 동안 영화에서 연주할 음악 스타일에 익숙해 지기 시작한 아이들이 있는가 하면 그렇지 않은 경우도 있었는데 바로 5세부터 클래식 피아노만 연주하였던12세인 로버트 사이가
그러하였다. 짐 오로크는 “로버트는 ‘록’에 관하여서는 전혀 몰라 처음 연습할 때 그는 우리가 무엇을 하는지 의아해 할 뿐이었다. 악보를 주면 연주는 하였지만 클래식 스타일로 연주하곤 하였다. 하지만 연습을 거듭하면서 다른 아이들처럼 ‘락’ 스타일로 연주할 수 있었다.”라고 회상 하였다.

또 다른 아역 배우인 레베카 브라운도 4세부터 기타연주자 였고 현재 11세인 그녀는 영화를 위하여 베이스 기타 뿐만 아니라 첼로도 배웠다. 감독 리차드 링크레이터는 “모든 아역 배우들은 탁월한 재능을 겸비하였을 뿐만 아니라 모두가 한 팀이 되어 일하였다. 그들 자신의 경험을 바탕으로 편안하게 악기를 연주하게 하여 주인공 ‘듀이’가 영화 속에서 재미있게 하였던 것처럼 그들도 재미를 느끼게 하도록 하였다.”라고 하였다.

멋진 어린이들로 이루어진 ‘스쿨 오브 락’ 밴드가 연습하는 동안 제작팀들은 주요 영화 음악을 작곡하기 위하여 작곡가와 작사가를 연결하였지만 결국엔 주인공 잭 블랙과 마이크 화이트가 많은 곡을 작곡하였다. 그 중 마지막을 장식하는 콘서트 장면에서 아이들과 잭 블랙이 연주하였던 ‘스쿨 오브 락’ 의 노래는 뉴욕 밴드의 The Mooney Suzuki가 곡을 만들었다.



(총 46명 참여)
apfl529
사랑...     
2010-08-13 00:19
ninetwob
유쾌한 영화     
2010-06-18 01:09
kisemo
기대     
2010-02-12 18:07
zlemqmffor
앞에너무지루햇어..재미잇긴한데     
2010-02-10 22:56
cgv2400
잭블랙을 위한 영화 ㅋ     
2009-12-15 13:43
iamjo
이분대표작     
2009-11-27 00:50
seok2199
정말재밌씀     
2009-09-19 21:53
khjhero
유쾌..상쾌...통쾌..     
2009-06-11 17:06
khkh0410
가볍게 즐기기에는 딱!!     
2009-01-18 01:19
wodnr26
잭 블랙의 오버 코미디 연기 최고.초딩들 너무 귀엽네 ㅋ 재미있었음     
2009-01-09 16:45
1 | 2 | 3 | 4 |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