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정에 우는 두 아들(1972)

이미지 더보기
  • 장르
  • 미상
  • 등급
  • 청소년 관람불가
  • 시간
  • 93 분
  • 개봉
  • 미상
  • 재개봉
  • 미상
  • 전문가영화평

황당하지만 재미있다 ★★★  inferior1004 07.07.10



윤옥은 죽은 남편의 뜻을 받들어 이복자식인 상태와 친자식 두호를 키우며 살아간다. 궁핍한 생활때문에 두호를 고아원에 맡기고 상태만 키우려 하던 그녀는 상태가 가난에 지쳐 병이 들자 정신이상이 된다. 3년을 정신병원에서 보낸 윤옥은 정신을 차리지만 아이들은 이미 다른 집에 양자로 들어간 후 였다. 고생으로 전전하던 윤옥은 우연히 양부모의 재산을 물려받아 사장이 된 상태와 공사장의 인부가 된 두호를 만나지만 그들 앞에 어머니라고 나설 수가 없다. 그녀는 교통사고로 눈을 잃은 상태에게 눈을 기증하고 생을 마감한다. 뒤늦게 사실을 안 두 아들은 눈물을 흘린다.



(총 0명 참여)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