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P506(2008, G.P 506 / Guard Post 506)
제작사 : (주)보코픽쳐스, (주)모티스 / 배급사 : 쇼박스(주)미디어플렉스
공식홈페이지 : http://www.gp-506.kr

GP506 예고편

[뉴스종합] 천호진, 유해진 주연 <죽이고 싶은> 개봉 확정 10.08.03
[뉴스종합] 설경구, 이정진 <해결사>에서 맞대결 10.02.26
알포인트보다는 약간 부족한 영화 happyday88ys 09.08.23
피철갑보다 무서운 침묵 그리고 진실 gavleel 09.08.08
너무 징그러 ★★☆  dwar 18.08.12
허술한 스토리 ★★★  onepiece09 10.09.23
좀 잔인... ★★☆  jiny25 10.08.30



“이 테이프가 발견되었을 때
우린 모두 죽어있어야 한다!”


폭우의 밤. 아무나 들어갈 수도 나올 수도 없는 비무장지대 내 최전방 경계초소(GP)에서 소대원 21명 중 의식불명 상태의 1명을 제외한 20명이 의문의 몰살을 당하는 사건이 발생했다. 사건 진상을 수사하기 위해 군당국은 21명의 수색대를 파견하지만, 폭우로 끊어진 도로는 수색대마저 GP506에 가두고 만다.

수색대 속에는 군 최고의 정예요원으로 평가 받는 노수사관(천호진)이 포함되어 있다. 아내의 장례식장까지 찾아간 군 장성은 몰살당한 시체 속에서 GP장(유중위)을 찾아오라고 명한다. 육사출신인 그가 참모총장의 아들이라는 사실에, 국방부 전체가 긴장한 것. 노수사관에게 주어진 시간은 그날 새벽 06시까지!

하지만, 새로운 사실이 밝혀진다. 시체는 19구, 생존자는 1명! 한 명의 흔적이 없다! 미로 같은 GP를 수색하던 중 발전실에서 의외의 인물, 살아있는 GP장(유중위)을 발견하게 된 것! 그러나 그는 본대 복귀만을 요구하며 의혹의 조짐을 보이기 시작하는데...



(총 76명 참여)
fatimayes
좀 싱겁다. B급 좀비물에 한표     
2008-06-25 09:11
ldk209
대한민국 남자라면 대부분 있을 군대라는 참혹한 기억....     
2008-06-21 21:40
ewann
공수창     
2008-05-12 15:56
fatimayes
예고편은 알포인트 느낌     
2008-05-09 18:56
bonkak
알포인트보다 별루인듯...     
2008-05-08 16:41
ann33
천호진 포스짱!!     
2008-05-07 18:45
jemma1004
얼마든지 이런일은 일어난다구....     
2008-05-04 13:34
bbb9270
스토리 배우들의 열연 빛났다.     
2008-04-23 06:29
muning
난 별루였음.싫어하는 스탈의 영화~참고로 나~여자     
2008-04-22 21:27
js7keien
이유와 해결책은 있으나 원인은 없다     
2008-04-22 15:11
1 | 2 | 3 | 4 | 5�������� ��������


1일동안 이 창을 열지 않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