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영상자료원, <터널> <디시에트로> 중남미 국가 영화 13편 무료 상영
2017년 9월 1일 금요일 | 박꽃 기자 이메일

[무비스트=박꽃 기자]
한국영상자료원이 <터널>(2016) <디시에르토>(2015) 등 중남미 국가 영화 13편을 상영하는 ‘2017 중남미 영화제’를 개최한다. 모든 작품은 무료로 상영한다.

상영작은 아르헨티나, 에콰도르, 볼리비아, 베네수엘라 등 13개 중남미 국가의 주한 대사관이 추천한 자국 영화를 기준으로 선정했다.

로드리고 그란데 감독의 <터널>과 조나스 쿠아론 감독의 <디시에르토>는 각각 제35회 브뤼셀국제판타스틱영화제, 제40회 토론토국제영화제에서 수상하며 작품성을 인정받은 중남미 국가의 최신 스릴러 작품이다.
꿈에 그리던 노트북을 손에 넣기 위해 48시간 안에 매력적인 여자로부터 키스를 받아내야하는 모범생 형제의 이야기 <잘못된 첫인상>(2016), 18세기 에콰도르를 배경으로한 전쟁 로맨스 <1809-1810 그 날이 올 때까지>(2004) 등 코미디, 전쟁 드라마, SF, 전기영화를 포함한 다양한 작품이 상영될 예정이다.

‘2017 중남미 영화제’는 9월 5일(화)부터 10일(일)까지 6일간 상암동 한국영상자료원 시네마테크KOFA 2관에서 진행된다.

● 한마디
날 좋은 가을, 상암동 영상자료원으로 놀러가기 딱 좋은 이유~


2017년 9월 1일 금요일 | 글_박꽃 기자(got.park@movist.com 무비스트)
무비스트 페이스북(www.facebook.com/imovist)

(총 0명 참여)
1

 

1

 

1일동안 이 창을 열지 않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