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검색
검색
 
뭔가 끝에 영화가 짤린 미완의 느낌 라스트 나잇
aizhu725 2011-04-11 오후 3:33:53 727   [0]

뭔가 끝에 영화가 짤린 미완의 느낌
마지막에 여자가 뭔가 말하려고 하는데 엔딩크레딧이 확 올라가버린다. 무언가 미완의 느낌.
영화 내용도 뭔가 비밀스럽고, 그러나 아름다워보이고 치명적인 유혹이 느껴질 뭔가가 있을 것처럼 포스터나 예고편에 광고하고, 막상 까보면 이러지도 저러지도 못하는 감정의 갈등 구조 속에 '계륵' 같다는 느낌이 강하다.
원래 그런 건지, 한국에서 편집된 건지는 모르지만 그렇다고 화끈하지도 않고. 뭐가 라스트 나잇이라는 건지. 여자의 마음의 짐을 표현한 단어인가?
조안나는 남편 회사 파티에 갔다가 새로 들어온 여비서와 남편이 잘 지내는 걸 보고 질투한다. 어디까지 갔냐고 추궁하다가 미안한 마음이 들었던지 출장용 셔츠에 오버한 것 같다는 쪽지를 남긴다.
신랑은 좀 황당하지만 비서를 순수하게 동료로만 봤던 건 아니기에(아무런 관계로 아니지만, 마음은 혹~ 하는 게 있었으니) 대놓고 아주 반박하지도 않는다. 처세술에 능한 신랑인듯. 그럴 때 여자 건드리면 더 열받아한다 같은 거.
신랑은 출장길을 떠나고, 여자는 후줄근한 트레이닝복에 똥머리를 하고 커피를 사러 밖으로 나온다. 굳이 나와야 해? 커피 정도는 집에서 먹어도 되잖아. 차라리 베이글 설정이 더 어울릴 듯.
아무튼 카페 앞에서 예전에 만났던 연인을 만나고 둘이 저녁에 파티도 가고 친구 개를 산책시켜주다가 열쇠를 놓고 나와 하룻밤을 보내게 된다. 물론 손만 잡고 잔다. 그래도 남편에게 그 사람의 존재 자체를 말하지 않았기에 충분히 바람이라고 오해받을 수 있는 상황.
남편은 마음의 짐을 가지고 출장 갔다가 비서의 유혹과 수영장에서의 만남 등 결국은 하룻밤 관계를 가진다. 그 다음날 옷을 갈아입다가 아내의 쪽지를 보고 브리핑 취소하고 바로 귀가.
귀가 후 각자의 마음에 숨긴 짐을 털기 위해 과장된 무언가의 행동들이 있을 줄 알았는데 여기서 영화는 강제종료하듯 끝난다.
뭐가 어떻다는 건지 잘. 라스트 나잇. 당신이 아닌 다른 사람과 어떤 식으로든 밤을 지내는 것에 대한 마지막이에요라는 영화일까?
불륜이 아니라고, 그것도 숨길 수 없는 마음의 표현이라고 하기엔 뭔가 어색하거나 개연성이 부족하고.
불륜이라고 인정하기에도 찝찝한 구석이 있다. 엔딩 크레딧 전에 여자가 하려고 한 말은 도대체 뭘가..

 


제가 직접 썼고, 제가 저작권 가지고 있는 후기입니다.
간혹 제 후기 복사해서 이벤트 응모하거나, 후기 필수인 사이트에 올리시는 분 계신데
불법복제 걸릴 경우 신고합니다.
대한민국 저작권법에 규정된 벌칙에는 다음과 같은 것이 있다. (법 제11장)
저작재산권 침해: 5년 이하 징역, 5천만 원 이하 벌금
저작인격권 침해: 3년 이하 징역, 3천만 원 이하 벌금
출처 명시 위반: 500만 원 이하 벌금
더불어 복제물은 몰수한다. 저작권 침해는 원칙적으로 친고죄이나, 영리를 목적으로 한 상습적 침해의 경우 비친고죄이다. (법 제140조)


 


(총 0명 참여)
1


라스트 나잇(2010, Last Night)
배급사 : 싸이더스FNH
수입사 : 데이지엔터테인먼트 / 공식홈페이지 : http://www.lastnight2011.co.kr
이미지 더보기
  • 등급
  • 청소년 관람불가
  • 시간
  • 92 분
  • 개봉
  • 2011-04-07
공지 티켓나눔터 이용 중지 예정 안내! movist 14.06.05
공지 [중요] 모든 게시물에 대한 저작권 관련 안내 movist 07.08.03
공지 영화예매권을 향한 무한 도전! 응모방식 및 당첨자 확인 movist 11.08.17
90175 [라스트 나잇] 남자와 여자의 차이 ohssine 11.04.22 672 0
현재 [라스트 나잇] 뭔가 끝에 영화가 짤린 미완의 느낌 aizhu725 11.04.11 727 0
90056 [라스트 나잇] 루시는 네가 지난 밤에 한 일을 알고 있다! okwendy77 11.03.23 852 0
90054 [라스트 나잇] 나에게도 일어날 수 있는 일... moon10024 11.03.23 750 0

1




1일동안 이 창을 열지 않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