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까이 하기엔 너무 먼 블랙코미디 번 애프터 리딩
woomai 2009-04-02 오후 6:49:59 1006   [0]

 

이런 초호화 출연진에 지명도 있는 감독의 작품이 개봉 일주일도 채 안되어

종영분위기라 영화보기전 좀 기대를 접었다.

 

이 베터랑들의 연기야 당연 최고였지만, 극의 재미는 기대를 접었는데도

불구하고 나에게는 좀 많이 미흡했다.

 

이럴땐 다른 사람들은 어떻게 보았을까  궁금해서 관람 후기를 훑는다.

 

'블랙코미디의 진수', ' 코엔형제식의 걸작 블랙유머'등등..

 

이런 경우가 되면 좀 당황스럽다.

 

나에게는 미흡했던 영화가 이런 심오한 뜻을 품고 제작된 수준있는 영화였기에..

 

그러나, 영화를 심각하게 교훈을 얻으려고 보는 것도 아니고, 제작의도나 완성도가

감독에게나 매니아들에게는 만족스러웠는지 몰라도, 흥행성적표로 보면

대다수의 관객들에게서 호응을 이끌어내는데는 실패했다.

 

대부분은 출연진의 화려함에 끌려 영화를 보는데, 연기야 앞에서 언급했듯이

모두들 훌륭하지만, 억지식의 주인공들의 얽힘과 어이없는 사건들,

황당한 CIA의 사건처리등, 흐름이 현실성이 너무 없고 우연적이고 오버스럽다. 

 

이런 아이러니를 통해 교훈을 준다고 해석해버린다면, 더 이상 할말 없음.

 


(총 0명 참여)
prettyaid
잘읽었어요^^   
2009-06-25 14:24
powerkwd
기회되면 볼께용~   
2009-05-27 18:03
1


번 애프터 리딩(2008, Burn After Reading)
제작사 : Working Title Films / 배급사 : UPI 코리아
수입사 : UPI 코리아 / 공식홈페이지 : http://www.burnafterreading.kr
공지 티켓나눔터 이용 중지 예정 안내! movist 14.06.05
공지 [중요] 모든 게시물에 대한 저작권 관련 안내 movist 07.08.03
공지 영화예매권을 향한 무한 도전! 응모방식 및 당첨자 확인 movist 11.08.17
89266 [번 애프터..] 번 애프터 리딩 yghong15 10.11.10 602 0
89167 [번 애프터..] 코엔 형제의 블랙 코미디 gurdl3 10.11.08 600 0
76405 [번 애프터..] 아찔.. (4) drunkenboy85 09.09.28 917 0
76086 [번 애프터..] 간만에 보는 블랙코미디의 진수!!! (3) kaminari2002 09.09.05 1020 0
73833 [번 애프터..] 일반인과엮인바보스파이대작전 (4) anon13 09.04.25 1068 0
73691 [번 애프터..] 웃기기만할뿐.. (3) moviepan 09.04.17 1070 0
73676 [번 애프터..] 브래드 피트의 빠른 부재 (3) wlstn79 09.04.16 830 0
73597 [번 애프터..] 뭘말하려는걸까?뭐저?뭐지? (2) ex2line 09.04.12 918 0
73460 [번 애프터..] 아//젠장 (5) sksk7710 09.04.05 1149 0
73437 [번 애프터..] 꼬이고 뒤틀린 인물들의 해프닝 (2) sh0528p 09.04.03 989 0
현재 [번 애프터..] 가까이 하기엔 너무 먼 블랙코미디 (2) woomai 09.04.02 1006 0
73415 [번 애프터..] 머리속에서 웃음을 자아내는 희극 아닌 비극 (2) fornest 09.04.01 881 0
73414 [번 애프터..] 명불허전이라는 말이 헛소리 (3) dongyop 09.04.01 1043 3
73407 [번 애프터..] 얽히고 설키는 엉뚱한 재미와 스타들의 바보 연기 (3) bjmaximus 09.04.01 995 0
73391 [번 애프터..] 허상을 다루는 코언 형제의 솜씨... (3) ldk209 09.03.31 1052 2
73333 [번 애프터..] 달콤쌉싸름한 영화 (3) everydayfun 09.03.27 10637 1
71199 [번 애프터..] 배우와 감독의 이름으로 먹고 들어가는 영화 (2) hyosuk88 08.11.09 1381 0

1




1일동안 이 창을 열지 않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