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한번째 엄마(2007)
제작사 : 씨스타픽쳐스 / 배급사 : 쇼박스(주)미디어플렉스
공식홈페이지 : http://11thmother.showbox.co.kr
이미지 더보기
  • 등급
  • 12세 이상 관람가
  • 시간
  • 106 분
  • 개봉
  • 2007-11-29

열한번째 엄마 예고편

[인터뷰] 흔들린 여심, 다시 차오르다 이내 넘쳐흐르다. <모던보이> 김혜수 08.10.01
[리뷰] 최초평가! 진심어린 연기를 삼킨 서투른 이야기! 07.11.22
열한번째 엄마~~~ isu3965 08.11.23
ehowlzh44 08.05.05
괜찮은영화 ★★★★  cutepjh83 10.07.05
김혜수 연기 좀 늘어라..발연기 짜증나서 못 보겠다 ★★☆  19950715 10.05.01
섹시코드 김혜수의 전혀다른 이미지 변신... ★★★★  gottkf1980 10.04.03



“엄마? 애 있다고는 안 했잖아?”

“참 많이 힘들어요~ 정든 그대 떠나가기가~” 이승철의 슬픈 발라드를 흥얼거리며 재수(김영찬)네 집에 나타난 여자(김혜수). 가진 것도, 갈 곳도 없는 그녀의 텅 빈 눈동자가 열 한 살 소년의 동그란 눈동자와 마주친다. 마지못해 꾸뻑 인사를 하는 아이의 눈빛에는 여자만큼이나 못마땅한 기색이 역력하다.

“우리 제발! 서로 없는 듯이! 개무시하구 살자!”

고사리 손으로 척척 밥을 해 내오고, 혼자서 집안 살림을 다 꾸려가는 아이는 기특하기보단 징글징글하다. 틈만 나면 여자에게 너무 많이 먹는다, 잠 좀 그만 자라, 보일러 온도 좀 내려라… 잔소리를 늘어놓는 통에 안 그래도 애가 질색인 여자는 피곤해 죽을 지경이다.

“너 만나기 전엔 세상에서 제일 불쌍한 사람이 난 줄 알았는데…
아냐, 난 2등이구… 제일 불쌍한 거 넘버원은 너 같애.”


이미 열 명의 새엄마를 거쳐온 아이의 안쓰러운 경력(?)을 알게 된 여자. 갑자기 나타나 아이를 두들겨 패는 아빠(류승룡)를 보다 못해 두 팔 걷어 붙이고 나섰다가, 결국 아이와 서로 다정히 파스 붙여주는 사이로 발전한다. 하지만 두 사람 사이에 싹튼 순수하고 따뜻한 마음이 조금씩 커져갈 무렵, 슬픈 이별은 이미 시작되고 있었는데…



(총 58명 참여)
apfl529
기대해야되남?     
2010-06-10 00:58
ninetwob
우리 동네...     
2010-02-09 12:52
kisemo
보고싶어요~~     
2010-01-23 13:09
gaeddorai
톱스타로 삼류영화를 찍었다     
2010-01-15 01:46
cgv2400
나쁘지는 않았음     
2009-12-21 11:38
no12lee0423
김혜수를 믿고 봤던 영화인데     
2009-10-29 22:17
joynwe
개인적으로 김혜수 씨와 어울리는가에 대한 질문이 생겼던 영화이지만 역시 '엄마'이야기 자체가 주는 감동이 있다...     
2008-10-01 22:30
joynwe
김혜수 씨와 어울렸던 건지 아닌지...     
2008-09-21 08:04
joynwe
7점대는 유지되네요     
2008-09-16 21:21
fatimayes
그냥 저냥     
2008-05-09 19:37
1 | 2 | 3 | 4 | 5다음으로 다음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