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트(2008, No Boys, No Cry)
제작사 : IMJ 엔터테인먼트, 크라제픽쳐스 / 배급사 : 스폰지

보트 예고편

[인터뷰] 제 길을 꿈꾸는 아름다움 <요가학원> 차수연 09.08.24
[인터뷰] 원 톱을 넘어선 리베로 <국가대표> 하정우 09.08.14
역시 합작영화는 안되는건가? cgv2400 09.12.13
기대했던 것 보다 재미없었던 영화!! dongyop 09.08.21
하정우의 연기는 볼만하지만 내용도 없고 스릴또한 없다... ★★  cwbjj 12.01.09
기대한 모습 대신 다른 면을 봤다.그래도 아쉬운 전개. ★★★☆  koojjh 11.01.15
스토리가 많이 아쉽다 ★★★  yserzero 10.10.21



속는 자 VS 속이는 자
바다를 건너는 한탕이 시작됐다!


그 날 내가 나른 ‘그것’은, 김치가 아니었다

부산에서 일본으로 보트를 타고 밀수품 심부름을 하는 형구(하정우)는 일본의 사업가 보경 아저씨에게 김치를 배달하며 살아가고 있다. 스트립 댄서였던 엄마는 이미 7살 때 자신을 버리고 어디론가 떠났고, 천애고아로 남겨진 형구는 보경 아저씨의 개라도 될 수 있다는 마음으로 충성을 다한다.
한편, 일본에 갈 때마다 그를 맞이하는 일을 맡고 있는 토오루(츠마부키 사토시)는 형구가 갖고 온 김치독을 애지중지 하는데 어느 날, 형구는 김치독 아래 숨겨진 마약을 발견하게 되고 자신이 아주 위험한 일에 가담해왔다는 사실을 알게 된다.

이제는 ‘그것’이 아니라 사람을 배달하라고 한다!

지금까지 마약을 배달했다는 사실을 알게 되면서 불안과 혼란 속에 있던 형구는 이번엔 납치한 여자를 일본까지 배달하라는 임무를 하달 받는다. 그리고 토오루는 형구를 감시하라는 명령을 지시 받게 되면서 두 사람은 생각지도 못한 동행을 시작하게 된다.

“한 사람당 5천만엔! 5억씩 준다. 빨리 우리 아빠를 찾아내!”

일본에 잡혀온 여자 지수(차수연)는 보경 아저씨의 돈을 빼돌린 남자의 딸. 그녀는 자신을 아빠에게 안전하게 데려다 준다면 아빠가 쥐고 있는 돈 중 5천 만엔씩을 형구와 토오루에게 줄 수 있다는 제안을 한다.
예상치 못했던 제안에 흔들리는 두 남자, 누가 속는지 모르는 게임에 빠져든 이들은 끝을 향해 달려가는데...



(총 45명 참여)
apfl529
흥행했나요??     
2010-07-26 13:42
exorcism
하정우 이놈은 아무리봐도 비굴한 연기 전문이야..     
2010-06-26 13:27
codger
너무 재미없군     
2010-02-22 03:51
kisemo
기대되요~~     
2010-01-12 17:23
cgv2400
진짜 두 배우라도 위안이 되어서 다행인 영화     
2009-12-13 00:07
seok2199
언젠가봐야지!     
2009-09-19 22:52
gkffkekd333
기대이하..     
2009-07-09 00:15
sorigasuki
넘 재미없었어요..뭘 말하려고 하는건지...하여간 이상한 영화에요     
2009-07-07 01:00
syws1
하정우의 보트...     
2009-07-06 11:25
skdltm333
간만에 보는 하정우네요     
2009-06-11 22:24
1 | 2 | 3 | 4 |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