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1위  분노의 질주
    20자평 포스트
     7.71
  2. 2위  500일의 썸머
    20자평 포스트
     6.94
  3. 3위  마세티 킬즈
    20자평 포스트
     5.35

4.4.4.(2007, Captivity)
배급사 : 쇼박스(주)미디어플렉스
수입사 : (주)유레카 픽쳐스 / 공식홈페이지 : http://www.444movie.co.kr

4.4.4. 예고편

[뉴스종합] 올 여름, 인터넷이 삭신이 쑤실 만한 공포를 전송한다. 08.07.19
[뉴스종합] 황정민 <검은집> 51만 동원! 한국영화 8주 만에 박스오피스 1위! 07.06.25
완전 말도안되는 그녀 anon13 08.05.30
4.4.4 hongwar 07.10.07
기본이 된 척만 ★☆  brainbread 14.02.20
다소 진부한 스토리 라인 ...그리고 눈에 보이는 반전 등등... ★★★  sadik 09.09.29
전형적인 스릴러 ★★★  kooshu 09.02.02



도대체 누가?

유명한 배우이자 모델인 제니퍼 트리는 어느날 정체를 알 수 없는 누군가에 의해 납치당한다. 그녀가 눈을 뜬 곳은 어둠이 가득한 지하밀실. 침대 옆에 놓인 작은 TV속에서 몰래 자신을 찍은 화면이 끊임없이 반복되어 끔찍한 공포를 전해준다. 그 곳을 벗어나고자 몸부림치는 그녀에게 열쇠가 던져지고, 그녀는 방 한쪽에 놓여진 4개의 사물함 중 1번이라고 쓰여진 사물함의 문을 열어본다. 그 속에는 납치범이 그녀의 집에서 가져온 옷과 신발이 들어있다. 두려움에 사로잡힌 제니퍼는 모든 상황을 거부하며 탈출을 감행하지만 납치범에 의해 너무도 쉽게 제압당하고 만다.

왜 나였을까?

잠에서 깨어난 제니퍼는 입고 있는 옷이 바뀐 것을 알게 되고 끔찍한 두려움을 느낀다. 서서히 모든 것을 포기해가던 그녀는 한쪽 벽면의 페인트가 갈라진 틈으로 들어오는 작은 빛을 발견하고, 그 반대편에 자신이 갇힌 방과 똑 같은 방이 하나 더 존재함을 알게 된다. 제니퍼는 잠시 놓았던 희망을 가져보려 하지만, 어느덧 그녀에게 마지막 네번째 사물함의 열쇠가 전달되는데…



(총 64명 참여)
kisemo
기대     
2010-01-26 16:16
bjmaximus
엘리샤 쿠스버트,영화 운은 없네.시나리오 보는 눈이 없는건지..     
2008-09-29 16:19
cwbjj
그렇게 무섭지도 않고 한번 볼만했다...     
2008-09-21 21:27
joe1017
포스터에 속았다...어정쩡한 반전..내용도 없구     
2008-08-26 00:54
fatimayes
별로
    
2008-05-10 09:38
joynwe
이것도 롤랑조페 감독이었구나...     
2008-04-24 21:58
wizardzean
비취향이네여     
2008-03-28 11:09
codger
쿠스버트 귀엽네     
2007-12-31 22:30
js7keien
때로는 예고편이 전부인 영화도 있다     
2007-09-26 00:02
justjpk
예상보단 정말 실망을..     
2007-08-19 23:00
1 | 2 | 3 | 4 | 5다음으로 다음으로


1일동안 이 창을 열지 않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