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구가 멈추는 날(2008, The Day the Earth Stood Still)
배급사 : 20세기 폭스
수입사 : 20세기 폭스 / 공식홈페이지 : http://www.foxkorea.co.kr/DTESS

지구가 멈추는 날 예고편

[뉴스종합] 성룡의 수제자, 윌 스미스 아들로 밝혀지다 10.03.25
[스페셜] 가객 용필이의 영시(映詩)의 데이트! <지구가 멈추는 날> 지구는 멈춘다 09.01.06
지구가 멈추는 날... bzg1004 10.11.05
일리는 있지만 강렬함은 없던 것 같아요.... hrqueen1 10.03.27
그러저럭 전개를 해나가다 너무도 허무한 결말에 할 말을 잃었다.. ★★★  bluecjun 13.01.05
왜 위기가 와서야 바뀔까요...? ★★★★☆  w1456 11.10.13
혹시나 했지만 역시나 결말이... ★★☆  ark814 11.01.13



인류에 닥친 최대 위기! 지구를 향해 미확인 물체가 돌진해 온다!
앞으로 남은 시간은 단 78분!


우주 생물학자이자 교수인 ‘헬렌’은 의붓 아들 ‘제이콥’과 단 둘이 살아가던 중 갑자기 닥친 정부 기관의 사람들에게 이끌려 어딘가로 연행된다. 도착한 곳에서 그녀가 알게 된 사실은 바로 미확인 물체가 지구를 향해 돌진해 온다는 것. 이 물체가 지구와 충돌할 시, 지구는 한줌의 재처럼 우주에서 사라지게 된다. 남은 시간은 단 78분!

하지만 충돌할 것이라는 예상과 달리, 속력을 줄이고 센트럴 파크에 안착한 물체(스피어)의 출현에 정부는 혼란에 빠지고, 그 곳에서 걸어 나온 정체 불명의 외계 생명체에 세계의 이목이 집중된다.

“지구가 죽으면 인간들도 죽지만, 인간이 죽으면 지구는 살 수 있어.”
인간과 동일한 모습의 외계인 ‘클라투’는 지구와 인류의 운명을 위해 세계 정상들과의 회담을 요청하지만, 그를 위험존재로 간주한 미국 정부는 그 요청을 거절한다. 그의 방문 목적을 캐내려는 정부 기관의 노력 속에 ‘헬렌’은 직감적으로 그를 구해야한다 생각하고, 그의 탈출을 돕는다.

탈출에 성공한 ‘클라투’와 ‘헬렌’, 그리고 ‘제이콥’은 정부의 추적을 피해 도망치기 시작한다. 그리고, 그 과정에서 ‘헬렌’은 ‘클라투’가 죽어가는 지구를 살리기 위해 인류를 향한 경고의 메시지를 전하러 왔다는 사실을 알게 되는데…

마침내, 그의 경고를 무시한 인류를 향해 무차별적인 공격이 시작되는데…



(총 52명 참여)
apfl529
우왕굳     
2010-06-05 11:34
cwbjj
생각보다 좀 재미없었다..     
2010-04-27 01:36
theone777
외계인 출연의 블록버스터가 이렇게 심심할 줄이야.
교훈은 좋았으나 너무나 허술한.     
2010-03-01 17:48
cgv2400
그냥저냥     
2010-01-25 15:55
kisemo
기대기대~     
2010-01-17 13:58
joe1017
예고편에 속았다...대다한 sf인거처럼 광고하더니, 시간 아까워..sf허무개그     
2010-01-07 13:57
iamjo
재앙     
2009-11-27 21:56
no12lee0423
기억에 남지않는영화     
2009-10-31 22:04
exorcism
어찌 초반부는 어비스를 보는듯한데..     
2009-05-11 00:44
mckkw
윌 스미스 아들이었구나..     
2009-02-25 14:27
1 | 2 | 3 | 4 | 5다음으로 다음으로


1일동안 이 창을 열지 않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