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븐틴 어게인(2009, 17 Again / Seventeen Again)


[17 어게인] 결국 남은 건... sch1109 10.12.07
미국식 유머가 돋보였던 영화 phl931231 10.07.19
백투더퓨처2와 18어게인의 느낌이 좀 나긴 하지만 나름 즐겁게 볼 수 있는 영화인 것 같다. ★★★☆  chaeryn 15.09.19
인생은 언제나 새로운 시작 ★★☆  dwar 15.09.06
엔딩크레딧... 감동.. 이런 영화 정말이지.. 사랑한다..♥ ★★★★★  uuiihh 12.08.15



17세로 돌아간 남자.
아들, 딸과 동창이 되어버린 아빠… 이제 아이들과 아내를 이해할 수 있다!

장미빛 인생이 펼쳐지던1989년. 인기절정의 고교 농구 스타 마이크 오도넬은 대학 스카우터들로부터 장미빛 미래를 보장받지만, 이 모든 것을 포기하고 여자친구 스칼렛과의 사랑을 선택한다.
하지만 20년이 지난 지금, 마이크의 삶은 불행 그 자체다. 아내 스칼렛과는 별거중인 채로 죽마고우 네드 프리드만의 집에 얹혀 살고 있고, 아빠를 인생 낙오자로 생각하는 딸 매기와 아들 알렉스와는 소원한 관계가 이어지고 있다.
그러던 어느날, 16년간 일하던 직장에서마저 승진에 실패한 마이크는, 좋았던 시절을 회상하며 고등학교에 들렀다가 한 이상한 청소부와 마주치게 된다. 이후 폭풍우가 몰아치는 귀가 길에 다리 위에서 자살하려는 그 청소부를 발견한 마이크는 그를 구하려다 사라진 그 대신에 바다속으로 추락하고 만다.

이후 깨어난 그가 발견한 것은 17세의 외모로 돌아간 자기 자신의 모습.
네드의 아들이라고 속이고 고등학교에 다시 입학한 마이크는 매기와 알렉스의 친구가 되면서 그들을 더 잘 이해하게 된다. 특히 스칼렛을 통해 10대 시절 자신을 사랑에 눈멀게 했던 점들을 다시 발견 한다. 마이크는 이 모든 경험을 통해 자신이 실제로는 완벽한 삶을 선택해 왔으며, 다만 이를 깨닫지 못했던 것뿐 임을 알게된다. 이제 그는 다시 37로 돌아가기 위한 방법을 찾아야 하는데…



(총 13명 참여)
apfl529
좋을 것 같아요     
2010-05-02 18:34
exorcism
시간때우기용으로 괜찮은데     
2010-02-09 22:53
cwbjj
생각보다 재밌네요~     
2010-01-16 05:08
codger
교장선생 니콜키드먼을 닮았군     
2010-01-02 04:02
ehgmlrj
드뎌.. 본.. 무난하게 볼만한!! ㅎ     
2009-12-15 23:19
tonality
젊은 여자들에게 재밌게 느껴지는 영화라는데..
미국인 20대 여자친구가 꼭 보라고 하네요.     
2009-11-04 01:16
soul4usnip
- 볼만은 하네요 - 하지만 전형적인 이야기~*     
2009-10-20 15:45
ehgmlrj
시간내서.. 봐야할듯..!!     
2009-09-28 22:20
bjmaximus
주인공 딸 정말 안예쁘더라.     
2009-09-01 12:17
ehgmlrj
포스터에 잭 에플런 멋있게 나왔네요..
영화가 어떨지 기대되네요!! ㅎ     
2009-07-31 14:54
1 | 2


1일동안 이 창을 열지 않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