돈 세이 워드(2001, Don't Say A Word)
제작사 : New Regency Pictures / 배급사 : A-Line
수입사 : 드림맥스 / 공식홈페이지 : http://www.dontsayword.co.kr

돈 세이 워드 예고편

[리뷰] 살고 싶다면 ‘세이 어 워드!’ 02.03.20
[뉴스종합] 흔들리는 아름다움, 브리트니 머피 02.03.09
I 'll never say...... shelby8318 08.06.18
적은 아주 가까이에... batmoon 05.09.13
남자도 한을 품으면 10년이 지나도 독기로 변할 수 있음을 보여준다. ★★★☆  penny2002 18.07.15
브리트니 머피... ★★★★  w1456 17.05.07
팜케 얀센 때문에 봤다 ★★★★★  monica1383 10.02.19



피할 수 없는 게임! 음모는 상상보다 거대하다!


천 만 달러의 다이아몬드, 잔혹한 살인의 전주곡!

1991년 뉴욕, 여섯 명의 범죄자가 은행에 침입한다. 그들이 노리는 것은 천만달러짜리 레드 다이아몬드. 아슬아슬하게 범죄에 성공해 차를 출발시킨 순간, 리더 패트릭은 공범자 버로우가 다이아몬드를 바꿔치기 한 사실을 알게 된다. 패트릭의 눈이 증오로 이글거린다.

10년간 봉인된 음모의 초대, 딸의 생명을 건 치명적 게임!

2001년 뉴욕. 정신과 의사 나단은 긴급 호출을 받는다. 십년간 정신병원에 입원해 있었던 엘리자베스가 남자 간호사를 난자하는 사건이 벌어지자 그녀를 진단하기 위해 호출된 것. 첫 만남, 소녀는 의문의 말을 남긴다. “당신도 그들이 원하는 것을 찾으러 왔지? 난 절대 말하지 않아. 단 한 마디도...” 그녀의 말을 이해할 수 없는 나단. 다음날, 나단의 딸이 유괴된다. 유괴범의 전화. “엘리자베스에게서 그 숫자를 알아내. 오늘 저녁 5시까지. 안 그러면 딸은 죽는다.” 최고의 정신과 의사에게 찾아온 잔혹한 게임. 나단은 딸의 목숨을 구하기 위해 퍼즐처럼 음모의 조각을 맞춰가는데...



(총 16명 참여)
penny2002
남자도 한을 품으면 10년이 지나도 독기로 변할 수 있음을 보여준다.     
2018-07-15 14:55
apfl529
만남을 승낙     
2010-08-25 02:24
apfl529
스릴러.     
2010-08-24 12:34
kisemo
기대     
2010-02-19 15:54
shelby8318
재밌었어     
2008-06-18 12:19
joynwe
재미잇게 볼만한 편     
2008-05-11 13:20
ann33
예상된 결말     
2008-05-08 18:44
codger
마지막이 너무 허무하다     
2008-04-30 00:04
kgbagency
조금 지루했던...누구보다 브리트니가 빛났던 영화     
2007-05-28 14:00
dpfflsy
즐거웠어 ㅋㅋ     
2007-01-11 11:46
1 | 2


1일동안 이 창을 열지 않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