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검색
검색
 
마지막 늑대 마지막 늑대
happyday88ys 2007-12-29 오후 3:27:16 2024   [2]

일 없는 파출소를 지키려는 날라리 형사와
        일 없는 파출소를 없애려는 열혈 순경의 코믹 대격돌!

최철권, 쉬러 왔다

강력계 형사 최철권. 범인을 잡기 위해서 뜬눈으로 밤을 새웠고, 밥먹을 시간도 아까워 삼각김밥을 주식으로 삼고, 흉기를 휘두르는 범인 앞에서도 물러섬이 없었고 도망가는 범인의 차에 매달려 개처럼 끌려 다니면서도 수갑을 치켜들었던 초 절정 강력계 형사. 그러나 공사장 엘리베이터에 갇혀 3일을 보내면서 ‘이게 아니다’라는 생각에 젖는다. 갈증과 허기 속에서 벽에 붙어있던 신문지가 그의 눈에 들어왔다. ‘그곳에 가고 싶다-강원도 정선 무위마을’. 엘리베이터를 나오면서 그가 뱉은 말. “오늘부터 나... 일 안해”

고정식, 일해야 한다

최형사에게 무위면은 그야말로 낙원. 하는 일이라곤 짐승들이나 돌보고 풀이름이나 외우며 촌노들의 말벗이 되어주는 일. 그러나 예상 못 한 강적이 있었으니 그의 이름은 고.정.식. 농사짓다 서른 넘어 겨우 순경이 된 그는 경찰영웅이 꿈이다. 그러나 원대한 포부와 상관없이 배정받은 곳은 전체 주민이 서른 명도 안 되는 무위마을. 서울에서 잘 나가던 형사가 내려온다는 말에 희망을 품었지만 최형사의 ‘주구장창 놀기’에 실망에 휩싸이고...


파출소, 문닫을까?

그러던 어느날, 무위 파출소에 날아온 공문 한 장. 주민이 적고 범죄발생률이 낮은 파출소를 폐쇄하겠다는 정부방침이 세워진 것이다. 폐쇄된 파출소의 경찰들은 서울로 발령, 범죄와의 전쟁에 투입한다는 것. 제대로 한번 일해보는 게 소원이었던 고순경에게는 하늘이 내린 기회요. 도망쳐온 범죄의 소굴 속으로 복귀하게될 위기에 봉착한 최형사에게는 하늘이 무너지는 충격이다. 희희낙낙 미소를 흘리며 노골적으로 자신을 놀리는 고순경을 뒤로 하고 최형사는 뭔가 일을 꾸미는데.. 과연 고순경의 반대를 무릅쓰고 최형사는 파출소를 지킬 수 있을까...

 

아무 기대안하고 시간이 많이 남아서 시간죽이기로 보기 시작한 영화지만

상황이 은근히 재미있고 두 배우가 연기를 잘해서 그런지

내용이 조금 허술하기는 했지만 그럭저럭 재미있게 잘 봤습니다.


(총 0명 참여)
thesmall
글쿤요   
2010-03-14 21:42
1


마지막 늑대(2003)
제작사 : 제네시스 픽쳐스 / 배급사 : (주)쇼박스, 풍년상회
공식홈페이지 : http://www.lastwolf.co.kr
공지 티켓나눔터 이용 중지 예정 안내! movist 14.06.05
공지 [중요] 모든 게시물에 대한 저작권 관련 안내 movist 07.08.03
공지 영화예매권을 향한 무한 도전! 응모방식 및 당첨자 확인 movist 11.08.17
65151 [마지막 늑대] 양동근이가 나와서 봐주었다만 (1) angdugirl 08.02.13 2309 2
현재 [마지막 늑대] 마지막 늑대 (2) happyday88ys 07.12.29 2024 2
55377 [마지막 늑대] 기대이상으로 실망이었다. (1) remon2053 07.07.28 1167 3
51257 [마지막 늑대] 코코의 영화감상평 ## (1) excoco 07.04.27 1451 3
47278 [마지막 늑대] 배우가 아까운~ sbkman84 07.01.26 882 1
33253 [마지막 늑대] 귀여운 영화네. ddosunaru 06.02.11 988 3
24913 [마지막 늑대] 양동근이 늑대??? shsik76 04.10.20 1167 9
20916 [마지막 늑대] 왜 만들었을까? 꽝이다. panja 04.06.03 1424 1
20016 [마지막 늑대] 빈약한 내용이지만, 배우들의 연기력으로 승부한다~ haha0410 04.04.29 1075 2
19930 [마지막 늑대] 이해하기 약간 어려움이 있는 영화~ (2) hunandhoya 04.04.28 1006 3
19625 [마지막 늑대] 마지막 늑대.. 제목의 의도가... bigy69 04.04.15 1030 4
19552 [마지막 늑대] 마지막 늑대를 보고.. junminku 04.04.10 1118 2
19520 [마지막 늑대] ㄴㅏ..일...안ㅎㅐ...!??? ssonya-2000 04.04.06 1110 3
19513 [마지막 늑대] <무비걸>2% 부족한 엇박자 유머의 묘미 mvgirl 04.04.06 1096 3
19504 [마지막 늑대] 가식웃음이 없는 영화 sooin 04.04.05 984 3
19467 [마지막 늑대] 웰빙 코미디 영화 <마지막 늑대>! cidncidn 04.04.03 1143 2
19461 [마지막 늑대] 마지막 늑대를 보고... mhlovex 04.04.02 1047 3
19455 [마지막 늑대] 늑대닷!!!!! sowho5 04.04.02 977 0
19432 [마지막 늑대] 생각하게하는 영화였습니다. mypaper 04.04.01 1070 2
19416 [마지막 늑대] 아름다운 자연을 맘껏보여주는... yesjjh 04.03.31 1004 3
19414 [마지막 늑대] 양동근은 죽고 황정민은 살고.... (1) wip002 04.03.31 1103 3
19365 [마지막 늑대] 일상에서의 탈출을 꿈꾸며.. donkymac 04.03.29 906 3
19364 [마지막 늑대] 남성적인 관점에서 본 마지막늑대 yooro333 04.03.29 1017 6
19357 [마지막 늑대] 아우우~마지막늑대를 보구와서.. yeyhmi 04.03.29 1046 2
19330 [마지막 늑대] 신선한 영화 (1) moviepan 04.03.27 976 6
19314 [마지막 늑대] 마지막 늑대를 보고...^^ kimdoyoun 04.03.26 1061 1
19310 [마지막 늑대] 개연성이 아쉬운 영화 doublestorm 04.03.26 857 1
19306 [마지막 늑대] 절半의 아쉬움이 남는, 反 출세주의, 反 프로페셔널리즘 (1) redhair 04.03.26 942 1
19302 [마지막 늑대] 영화를 보고... m19916731 04.03.26 871 1
19298 [마지막 늑대] 영화를 보고나서..... webbird 04.03.26 884 0
19294 [마지막 늑대] 늑대는 어디에.... xsyrinks 04.03.26 871 3
19292 [마지막 늑대] 마지막 늑대... 그 메세지는? mijeryk 04.03.26 832 2

1 | 2




1일동안 이 창을 열지 않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