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연 누가 선이고, 누가 악인가? 아메리칸 갱스터
kaminari2002 2008-01-07 오전 12:00:58 14974   [25]

이 영화의 초반은 지루하다고 할만큼, 덴젤 워싱턴과 러셀 크로우의 인물성을 쌓아올리는데
아주 공을 들인다. 그들의 성격, 배경, 그리고 후에 이뤄질 일들의 사소한 복선들까지.
영화 전체를 놓고 봤을 때, 이 부분이 좀 압축,생략하는 형식으로 지나갔으면 하는 바램도 있었지만,
그 부분이 있어야 후에 벌어지는 사건들과 그 인물들의 공감성이 더 커지게 된다.

이 영화는 사실 '재미'를 찾는 영화는 아니다.
영화가 그 긴 러닝타임동안 참을수 없을만큼, 지루한건 아니지만
분명 이 영화에서 찾는건 바로 '재미'가 아니라, 그 인물사에 드리워진 '의미'이다.

덴젤 워싱턴이 맡은 '프랭크'란 인물.
그가 현대사회에서 태어났으면 투철한 기업가 정신을 가진 기업인이 됐을거다.
그 시대에 태어나 다만 '마약'이라는 존재로 그것을 이룬 것일뿐,
그렇기에, 그가 선인지 악인지 헷갈린다.
분명 '마약'은 악이다.
그러나, 그의 말처럼 그는 약쟁이들에게 약을 판 것이고, 그들이 제 발로 찾아와서 산 것이다.
절대로 그의 가족에겐 마약을 권하지 않고, 오히려 번 돈으론 흑인빈민들을 돕는다.

그러나, 그들보다 더 악질이고 부패한 경찰들은 어떠한가?
'선'의 이름으로 살고 있지만, 남을 돕지도 않고 자기잇속만 챙기는 오히려 사회의 불필요적 존재들이다.
그들을 과연 '선'으로 봐야할까?

러셀 크로우가 맡은 역할도 사실 '청렴'한 것 빼곤 악질이다.
난잡하게 여자하고 놀아나며, 가족에겐 신경쓰지도 않았으며, 파트너를 구하지도 못했다.
그러나 그에겐 '청렴'과 '신념'이 있었기에 보는 관객에겐 '선'에 가까운 느낌을 준다.

이 영화를 보면서, 이 긴 시간동안 감독이 보여주고자 한 것은 무엇일까하는 생각이 자꾸 되뇌었다.
단순히 이러한 마약상의 굴곡있는 삶을 보여주려 하진 않았을 것. 

관객은 '선'과 '악'의 경계선에서, 그 모호함을 느끼기 시작한다.
분명 이 사회에서 보면 덴젤 워싱턴이 맡은 역은 '악'이지만, 영화를 보고 있노라면
내심 그가 잡히지 않았으면 하게 된다.

사회는 이러한 덴젤 워싱턴같은 인물과 러셀 크로우같은 대립되는 인물이 있기 때문에,
다르게 변화해가고 다르게 진화해가는 게 사실이다.
오히려 나쁜 것들은 그 주위에서 쫌생이처럼 뜯어먹는 이들이다.

"성공하기 위해서는, 적이 있을 수밖에 없다."
"적을 만들고서라도 성공한 삶을 살 것인가, 적을 안 만들고 3류인생을 살 것인가?"
덴젤 워싱턴은 성공한 후 아내가 사 준 화려한 '모피코트'를 입고 눈부시게 세상에 나왔지만,
오히려 그것이 자신을 노출시키고 한순간에 많은 적을 만들어버렸다. 성공한 인생이란 그렇다.

단순한 마약상의 삶을 다룬 것만이 아닌, 현대사회에서도 투영되는 많은 비리와 부패적인 인물들,
그리고 그러한 인물들을 발딛고서 세상을 다르게 만들어가는 권력적인 인물들.
그리고 또한 그것들을 저지하고 파헤치는 인물들.
그 안에서 '선'과 '악'은 칼로 무 자르듯이 구분할 수 없기에, 우리들은 그 혼돈의 안에서 살아가고 있다.
그것이 세상이었던 것이다.


(총 1명 참여)
thesmall
글쿤요   
2010-03-14 21:42
jegil-babe
기대되네요!   
2008-02-05 23:09
jji61
멋집니다 두배우의 연기 그리고 거장감독의 연출력   
2008-01-12 13:13
bangba46
진짜 영화 좋아요^^   
2008-01-12 04:48
guswnd3823
꼭 봐야겠다..   
2008-01-11 11:54
szin68
선과 악이 너무 선명하게 존재하는 세상... 모두가 그걸 감출 뿐...   
2008-01-10 00:26
cherry430
ㅋㅋ 재밌음   
2008-01-09 22:28
qowjddms
이거엄청기대   
2008-01-09 21:26
h31614
정말 오랫동안 기다렸던 영화~ 선과악이란 무엇인가   
2008-01-08 16:07
sdwsds
선과 악을 구별할 수 없는 이세상   
2008-01-08 10:33
dbwkck35
선과악이라....   
2008-01-08 01:27
1


아메리칸 갱스터(2007, American Gangster)
제작사 : Universal Pictures, Imagine Entertainment, Scott Free Productions / 배급사 : UPI 코리아
수입사 : UPI 코리아 / 공식홈페이지 : http://www.americangangster.kr
이미지 더보기
  • 등급
  • 청소년 관람불가
  • 시간
  • 156 분
  • 개봉
  • 2007-12-27
공지 티켓나눔터 이용 중지 예정 안내! movist 14.06.05
공지 [중요] 모든 게시물에 대한 저작권 관련 안내 movist 07.08.03
공지 영화예매권을 향한 무한 도전! 응모방식 및 당첨자 확인 movist 11.08.17
85541 [아메리칸 ..] 이름값 하는 배우들이 있어 영화가 아름답다 (2) sunjjangill 10.08.05 834 0
79377 [아메리칸 ..] 너무나가정적인악당저질바람둥이옳바른형사? (6) yunjung83 10.02.22 1370 2
71155 [아메리칸 ..] 주로 영웅은 전환기에 등장하는 법... (2) ldk209 08.11.06 1097 1
67602 [아메리칸 ..] 아메리칸 갱스터 : 헐리웃 느와르 영화의 재래 mrz1974 08.04.30 1196 1
66268 [아메리칸 ..] 흑인 알카포네. sgmgs 08.03.17 1190 5
64301 [아메리칸 ..] 쵝오~ㅋ (1) nickiris 08.01.25 2019 8
64097 [아메리칸 ..] 1970년대 뉴욕의 갱스터와 경찰, 사회의 흐름을 읽는 매력적인 교과서! (1) lang015 08.01.21 2242 9
63996 [아메리칸 ..] 실화인지 모르고 봤다가 깜짝 놀랬어요. (1) hiphop801226 08.01.18 1706 4
63984 [아메리칸 ..] 2007 최고의 영화 중 한편이라는 찬사가 당연하다! (1) gion 08.01.18 2092 7
63806 [아메리칸 ..] 덴젤워싱턴의 연기가 뛰어난 (1) moviepan 08.01.14 1438 4
63712 [아메리칸 ..] 선과 악 (1) clerks23 08.01.11 1356 14
63061 [아메리칸 ..] 멋진 남자들의 이야기 (1) conan114 08.01.07 1142 11
현재 [아메리칸 ..] 과연 누가 선이고, 누가 악인가? (11) kaminari2002 08.01.07 14974 25
63014 [아메리칸 ..] 두 배우의 멋진 연기속에서... (1) bluelove75 08.01.06 1058 8
63013 [아메리칸 ..] 재밌긴해... (1) friendly517 08.01.06 1244 5
62872 [아메리칸 ..] 실화여서 기대한 아메리칸 갱스터! (1) soojung0826 08.01.05 1167 6
62842 [아메리칸 ..] 실제있었던 이야기라니.. (1) frightful 08.01.05 1344 7
62688 [아메리칸 ..] 아메리칸 갱스터 (1) woomai 08.01.03 1179 8
62606 [아메리칸 ..] 아메리칸 갱스터~ (1) dakku 08.01.03 1104 7
62556 [아메리칸 ..] 실제로 일어 난일을 그린 영화 (1) fxfx 08.01.02 1386 7
62479 [아메리칸 ..] 2시간 30분.... (1) kala0728 08.01.02 1136 3
62391 [아메리칸 ..] 영화내용이 몰라도 배우와 감독때문에 보게된다 (1) ethanhunt 08.01.01 1299 6
62316 [아메리칸 ..] 미국의 근대사 속의 인간들... (1) riohappy 08.01.01 1288 9
62184 [아메리칸 ..] 아메리칸 갱스터 (1) firstgun 07.12.31 1369 9
62140 [아메리칸 ..] 아메리칸 갱스터 (1) hongwar 07.12.30 1453 5
62062 [아메리칸 ..] 실화를 다룬 영화 (2) remon2053 07.12.30 1336 5
61997 [아메리칸 ..] 최고 ! (2) aud9419 07.12.29 1047 3
61856 [아메리칸 ..] 아메리칸갱스터 (2) bumcx 07.12.28 1686 4
61742 [아메리칸 ..] 스릴 넘치는 장면이나 드라마틱한 장면을 기대했지만 (1) polo7907 07.12.26 1641 4
61680 [아메리칸 ..] 두 배우의 혼신의 연기와 70년대 미국의 완벽한 재현 (16) notldam 07.12.24 21349 35
61656 [아메리칸 ..] 그들은 내 아내를 죽이려고 했어.. !! (2) dan2222 07.12.23 1751 6
61634 [아메리칸 ..] 덴젤워싱턴과 러셀크로우의 연기 나의 기대를 저버리지 않았다 (1) fornest 07.12.22 1766 7

1 | 2




1일동안 이 창을 열지 않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