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검색
검색
 
진정한 부모란... 그렇게 아버지가 된다
blueprint119 2014-01-21 오후 2:30:06 787   [0]

예전에 읽었던 책이던가? 보던 드라마던가??

 

'그 누구에게 내가 너무 행복하다는걸 나타내지 말아라...

그 행복을 질투한 자가 저주를 걸테니...'

 

이것을 잘 보여준 말도 안되는 현실이랄까??

 

6년동안 내자식으로 소중히 키웠는데 알고보니 아이가 바뀌었다...

 

그리고 그 아이와 내 핏줄이 이어진 아이와 바꿀 수 있다면??

 

과연 우리는 어떻게 선택할 수 있을까??

 

핏줄이 이어지지 않았다고해서 내자식이 아닐 수 가 있는 것일까?? 아니면 자식이라고 할 수 있을까??

 

난 이 영화를 보면서 화가나면서도 한국이나 일본이나 비슷한 가정환경조건이 있음을 느꼈다.

 

누구나 바쁜 아버지의 모습들.... 가족을 위함이라지만 가족보단 늘 일이 우선인 그분들의 모습들...

 

나중엔 나이들어 가족에게 소외받는 모습들의 우리들 현실을 말이다.

 

아이들은 기다려주지않는다... 아이들은 아이들의 시간이 있다. 그시간은 정말 짧기 때문에 같이 있어주는 시간은 얼마 되지않는다.

 

그런데 더욱이 내 핏줄이 이어지지 않았다는 현실을 받아드리면서

 

과연 그동안 내품속에 있던 아이는 내 자녀가 아니라는 말은 아닌것 같다.

 

인간은 환경적 동물이라는것이 물론 타고나는 본성이라는 것이 있지만 주변환경에 따라 많이 달라진다.

 

무엇을 배우고 보고 자랐느냐에 따라 아이들의 성격과 발달과정은 현저히 틀리다는걸 이 영화는 조금씩 보여주고

 

아이의 순수한 사랑과 그것에 대한 상처에 대해 잘 보여주는듯 싶다.

 

그리고 무심했던 아버지들에게 던지는 교훈적 의미도 상당히 크다고 생각한다.

 

아버지라는 타이틀보다 이렇게 해서 우리는 부모가 되어간다라는게 맞을지도 모르겠다...


(총 0명 참여)
1


그렇게 아버지가 된다(2013, Like Father, Like Son)
배급사 : (주)티브로드폭스코리아
수입사 : (주)티브로드폭스코리아 /
공지 티켓나눔터 이용 중지 예정 안내! movist 14.06.05
공지 [중요] 모든 게시물에 대한 저작권 관련 안내 movist 07.08.03
공지 영화예매권을 향한 무한 도전! 응모방식 및 당첨자 확인 movist 11.08.17
현재 [그렇게 아..] 진정한 부모란... blueprint119 14.01.21 787 0
94606 [그렇게 아..] 당신이라면 과연 어떻게 하겠습니까? fornnest 14.01.12 708 0
94561 [그렇게 아..] 품위있고 우아하다... ldk209 13.12.27 676 2
94560 [그렇게 아..] 내가 알고있는 아버지, 그리고 내가 가게 될 아버지의 모습 ermmorl 13.12.27 8299 1
94506 [그렇게 아..] 뒤바뀐 아이들의 운명은? cgs2020 13.12.09 529 0

1




1일동안 이 창을 열지 않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