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득이(2011)
제작사 : (주)유비유필름, 어나더무비스 / 배급사 : CJ 엔터테인먼트
공식홈페이지 : http://wde2011.co.kr

완득이 예고편

[뉴스종합] ‘완득이’ 유아인-‘씹던 껍’ 김해숙, 모자로 만난다 12.12.12
[뉴스종합] 제33회 청룡영화상, <광해, 왕이 된 남자>의 독주를 막아라! 12.11.16
감동있는영화~ tkxkdgoz 11.12.06
처음부터 끝까지 평지를 걷지만 충분히 유쾌하다. kkomjanger 11.11.22
다문화에 대해 적절한 거리에서 바라본 시각 ★★★☆  rcangel 14.01.31
얌마 도완득 ★★★★  dwar 13.01.04
참 좋았던 영화. 보면서 마음 속에 좋은 기운이 생기는 게 ... ★★★★☆  hellopik 12.11.26



열 여덟, 인생 최대의 적수를 만났다!

남들보다 키는 작지만 자신에게만은 누구보다 큰 존재인 아버지와 언제부터인가 가족이 되어버린 삼촌과 함께 사는 고등학생 완득이. 가난하고 불우한 가정환경에 공부도 못하는 문제아지만 싸움만큼은 누구에게도 지지 않는다. 가진 것도, 꿈도, 희망도 없는 완득이 간절히 바라는 것이 딱 하나 있었으니, 바로 담임 ‘똥주’가 없어지는 것! 사사건건 자신의 일에 간섭하는 데다 급기야 옆집 옥탑방에 살면서 밤낮없이 자신을 불러대는 ‘똥주’. 오늘도 완득은 교회를 찾아 간절히 기도한다. “제발 똥주 좀 죽여주세요”

그가 내 이름을 불러주었을 때, 내 인생은 꼬이기 시작했다!

입만 열면 막말, 자율학습은 진정한 자율에 맡기는 독특한 교육관으로 학생들에게 ‘똥주’라 불리는 동주. 유독 완득에게 무한한 관심을 갖고 있는 동주는 학교에서는 숨기고 싶은 가족사와 사생활을 폭로하여 완득을 창피하게 만들고, 집에 오면 학교에서 수급 받은 햇반마저 탈취하는 행각으로 완득을 괴롭힌다. 오밤중에 쳐들어와 아버지, 삼촌과 술잔을 기울이는 건 예삿일이 돼버렸다. 그러던 어느 날, 존재조차 모르고 살았던 친엄마를 만나 보라는 동주의 넓은 오지랖에 완득은 더 이상 참지 못하고 가출을 계획해보지만, 완득을 향한 동주의 관심은 식을 줄을 모르는데…!

세상에 등돌린 소심한 반항아 ‘완득’
세상에 반항하는 오지랖 선생 ‘똥주’

그들의 유쾌하고 특별한 멘토링이 시작된다!



(총 4명 참여)
codger
지나치게 과대포장된 가족드라마     
2012-09-29 22:41
joe1017
역시 사람은 겉모습만 보고 판단하면 안된다..학창시절 저런 교사가 있었더라면...
등장인물 모두 겉모습은 거칠지만 속마음들은 누구보다 착하고 순수한 사람들..     
2012-02-08 00:25
milkieee1
너무 재밌고 감동적이었습니다. 특히 다문화 가정 이야기를 현실감있게 그려서 더욱 좋았습니다. 원작이 소설이라면 좀 더 섬세한 인물들의 감정 묘사가 있었다면 더 좋았을것 같습니다. 도가니 보고 암울했던 마음을 풀어주는 듯한 영화였습니다. 김윤석 유아인 및 배우분들 모두 화이팅-!     
2011-11-20 00:01
loop1434
원작을 헤치지 않는 범위 안에서 영화가 보여줄 수 있는 최선     
2011-10-30 10:36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