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공의 적 2(2005)
제작사 : (주)시네마 서비스 / 배급사 : (주)시네마 서비스
공식홈페이지 : http://www.00two.com/

공공의 적 2 예고편

[뉴스종합] ‘강철중’의 귀환, <공공의 적 2012> 11.09.30
[인터뷰] <강철중: 공공의 적 1-1> 그리고 <강우석: 한국영화 1-1> 08.06.23
'공공의 적'은 느낌이 매우 강한 영화 sunjjangill 10.08.13
세상을 살면서 정직하게 사는 사람에게는 미안하지만. sgmgs 08.02.29
최소한의 법마저 무시하는 사람들에게 정의가 무엇인지 보여준다.. ★★★★  bluecjun 14.06.18
양복입은 강철중의 모습이 공공의 적 특유의 거친 매력과는 멀... ★★★  leehk1988 10.10.14
그냥그랬음 ★★★☆  onepiece09 10.09.19



적이 세지면... 싸움도 질겨진다!

검찰청 최고의 꼴통검사 강철중(설경구), 룸싸롱은 주로 쳐들어 가기 위해 자주 들르고 책상머리의 서류철 들여가보기 보다 컵라면 우물거리며 잠복근무가 체질인 그는 나쁜 짓 하는 놈 잡기 위해 부하와 동료의 피를 볼 순 없다는 일념으로 총기류 사용도 마다하지 않는 다혈질 검사다. 그렇지만 어제도 오늘도 그의 하루는 늘 '나름대로 스마일~'로 시작된다.

그런 그에게 '명선 재단 이사장 한상우(정준호)' 사건이 접수되고 특유의 기질로 '나쁜 냄새'를 직감한 강검사, 자기 담당도 아닌 사건을 조사하기 시작한다. 명선고교는 다름아닌 강검사의 모교이며 학교재단 이사장의 둘째 아들인 한상우 또한 자신과 3년 동안 같은 반에서 수학한 동기동창이었던 것. 재단을 물려받기로 되어 있던 명선 재단 큰 아들의 사고로인해 재단 이사장으로 급부상한 한상우, 때마침 명선 재단 큰 아들이 숨을 거두고 그 죽음에 대한 의문이 재기되면서 강철중 검사의 수사는 큰 파문을 불러 일으킨다. 이에 철중은 조사인의 자격으로 상우를 검찰청에서 마주하게 되는데...



(총 176명 참여)
ninetwob
이번엔 검사다     
2010-09-12 22:37
apfl529
말도 없이...     
2010-08-21 00:39
fkcpffldk
러닝타임..;;     
2010-07-09 12:51
kisemo
기대     
2010-02-07 14:00
geforce8400
차라리 명선재단을 매각하시지요 그럼 정준호씨는 왜 그 따구로 영화를 한겁니까? 네 설경구에게 머 악 감정이 생겨서 설경구에게만 하지않은 일은 시키 않은 말에 이를 전하겠네요?     
2010-01-30 08:29
cgv2400
힘이 딸린다     
2010-01-05 11:05
iamjo
강철중 검사 버전     
2009-11-21 01:54
seok2199
난 별루     
2009-10-05 13:22
ann33
진짜 최악!!     
2009-08-05 00:09
mooncos
1을 따라갈수없다     
2009-07-12 21:23
1 | 2 | 3 | 4 | 5다음으로 다음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