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1위  분노의 질주
    20자평 포스트
     7.71
  2. 2위  500일의 썸머
    20자평 포스트
     6.94
  3. 3위  마세티 킬즈
    20자평 포스트
     5.35

여균동
+ 생년월일 : 1958년 5월 9일 금요일 / 국적 : 한국
+ 성별 : 남자 / 출생지 : 대한민국 서울
 
감 독
2020년 저승보다 낯선 (Stranger than the Beyond)
2018년 예수보다 낯선 (Stranger than Jesus)
2008년 1724 기방난동사건
2006년 비단구두 (Silk shoes)
2003년 여섯 개의 시선 (If You Were Me)
2000년 미인 美人 (La Belle)
1999년 내 컴퓨터
1997년 죽이는 이야기
1996년 외투
1995년 맨? (Man?)
1994년 세상 밖으로
출 연
2020년 제작
저승보다 낯선 (Stranger than the Beyond)
2018년 제작
예수보다 낯선 (Stranger than Jesus)
2008년 제작
1724 기방난동사건
짝귀 역
2000년 제작
주노명 베이커리 (The Wife In Romance)
박무석 역
1996년 제작
박봉곤 가출사건
희재 역
1995년 제작
맨? (Man?)
성충도 역
1994년 제작
너에게 나를 보낸다
1994년 제작
세상 밖으로
TV 앵커 역
출 연
1988년 성공시대
각 본
2020년 저승보다 낯선 (Stranger than the Beyond)
2008년 1724 기방난동사건
2006년 비단구두 (Silk shoes)
1997년 죽이는 이야기
1995년 맨? (Man?)
1994년 세상 밖으로
제 작
1997년 초록물고기 (Green Fish)
기 획
1997년 초록물고기 (Green Fish)
1995년 맨? (Man?)
각색
1992년 그대안의 블루


연출자이자 연기자, 영화프로그램 MC, 기타 등등... 프로필에 전혀 다른 경력들이 빼곡이 들어차 있는 여균동 감독은 95년 개봉된 영화 [세상밖으로]를 통해 흥행뿐 아니라 각종 평단에서도 인정받으며 심상치 않은 데뷔전을 치뤄 낸다.

탈옥범과 지옥같은 삶에서 탈출한 여인이 2박3일 동안 겪게 되는 통쾌한 탈출극인 [세상밖으로]를 통해 힘없고 소외된 이들에겐 작은 일탈행위조차 허용되지 않고, 심지어 극단적인 불행으로까지 몰아 넣는 사회분위기를 비판하였다. 두 번째 작품인 [맨?]은 사회적으로 금기시된 '포르노'라는 소재를 채택하였다. 극단적인 클로즈업이 주를 이루는 포르노라는 '싸구려 대중매체'를 통해 '일탈'과 '쾌감'을 느낄 수밖에 없는 물화되고 성이 상품화된 이 사회를 세 편의 옴니버스식의 구성으로 그렸다. 여균동 감독은 자신만의 독특한 시각으로 사회를 우회적으로 표현한다. 살인범, 좀도둑, 창녀, 행려병자 등 사회에서 낙오자로 찍힌 삼류인생들을 영화 속 '화자'로 선택한다. 삶의 축소판이라고 할 수 있는 영화 만들기를 통해 이 사회의 한 단면을 그렸던 영화 [죽이는 이야기]도 일맥상통한다.

네 번째 작품 [미인]에서 여감독은 '사랑'이라는 주제를 선택하였다. 무던하고 견고한 일상에 묻혀 아무것에도 반응을 하지 않은 우리 '몸'에 대한 반성으로 이 영화를 만들었다. 사랑하는 사람에게 섹스는 '단순한 유희'이상일 뿐 아니라 이성적으로 제어되어 표출되는 언어와 다르게 솔직하고, 가장 적나라한 인간의 언어이다. 영화 [미인]에서 여감독은 이처럼 사랑하는 순간에 느낄 수 있는 감정들을 극대화시켜 이미지화 시켰다.

그리고 2008년, <1724 기방난동사건>을 통해 그야 말로 기가 막히는 설정과 유쾌상쾌한 캐릭터들, 기상천외한 이야기와 볼거리 가득한 시대 속에 그의 주종목인 코미디와 풍자를 잔뜩 녹여내며 다시 한번 관객들을 향해 통쾌한 웃음을 선보인다.

필모그래피
영화
<비단구두>(2005) 연출
<여섯개의 시선>(2003) 연출
<미인>(2000) 연출
<죽이는 이야기>(1997) 연출
<맨>(1995)연출, 출연
<세상 밖으로>(1994) 연출

수상경력
제33회 대종상영화제 신인감독상(1995)
제15회 청룡영화상 신인 연기자상(1994)


0.0 / 10점  

(총 0명 참여)
1




1일동안 이 창을 열지 않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