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1위  빅 피쉬
    20자평 포스트
     8.41
  2. 2위  브리짓 존스의 일기
    20자평 포스트
     8.13
  3. 3위  장수상회
    20자평 포스트
     7.81
  4. 4위  컨저링2
    20자평 포스트
     7.76
  5. 5위  컨저링
    20자평 포스트
     7.73

12월 1주차 국내 박스오피스, <형> <미씽> <신비한 동물사전> 치열한 접전
2016년 12월 5일 월요일 | 김수진 기자 이메일

[무비스트=김수진 기자]
<형>이 <미씽: 사라진 여자> <신비한 동물사전>을 간발의 차로 제치고 국내 박스오피스 1위에 올랐다. 조정석, 도경수 주연 <형>은 주말 59만 명을 동원, 총 관객수 216만 명을 기록했다. 2위는 <미씽: 사라진 여자>로 47만 명을 동원 <형>의 뒤를 바짝 추격하며 데뷔했다. 공효진, 엄지원이 호연을 펼친 영화는 아이를 데리고 사라진 보모를 추격하는 내용의 스릴러다. 누적 관객수는 70만 명.

3위는 전주보다 2단계 하락한 <신비한 동물사전>이다. 주말 43만, 총 관객수 419만 명을 기록했다. 하향세를 보이고 있는 <신비한 동물사전>의 500만 돌파는 좀 더 추이를 지켜봐야 될듯하다. 4위는 11월 30일 개봉한 <잭 리처: 네버 고 백>이다. 톰 크루즈의 맨 주먹 액션을 볼 수 있는 영화는 주말 28만 명 동원에 그치며 다소 아쉬운 성적을 내고 있다. 총 누적 관객수 45만 명이다.

5위는 4년만에 팬들을 찾아온 <언더월드: 블러드 워>다. 영화는 수세기 동안 이어져 온 뱀파이어와 라이칸의 전쟁을 중심으로 총과 칼이 혼재된 화려한 액션을 담아낸다. <리틀메딕: 몸속탐험대>는 6위를 기록했다. 지난주 대비 한 단계 하락한 순위다. 주말 2만 5천명이 관람했으며, 누적 관객수는 6만 2천명이다. 7위에는 마동석, 최민호 주연 <두 남자>가 랭크됐다. 개봉 2주차를 맞은 영화는 대세남 마요미와 샤이니의 민호가 가세했음에도 불구, 서사의 취약성을 극복하지 못하고 주말 2만 4천 명 동원에 그쳤다. 총 관객수는 4만 9천 명이다.

8위에는 5단계나 하락한 <닥터 스트레인지>가 기록됐다. 끝물에 접어든 <닥터 스트레인지>는 지난 주말 1만 8천 명의 선택을 받으며 총 누적 관객수 543만 명을 채웠다. 9위는 뮤지컬 <미스 사이공: 25주년 특별 공연>이며 10위는 12월 1일 개봉한 <신밧드 더 무비>다. 영화는 마법의 램프를 찾아 떠나는 ‘신밧드’의 항해기를 그린다. 일본 애니메이션이다.

이번 주에는 원전 사고로 인한 재난 상황을 현실감 있게 그려낸 김남길, 김영애, 문정희 주연 <판도라>, 라이언 고슬링, 엠마 스톤이 출연하고 <위플래쉬> 감독이 연출한 뮤지컬 영화 <라라랜드>, 아기를 배달하는 황새들의 이야기를 그린 애니메이션 <아기 배달부 스토크>, 거장 켄 로치 감독의 신작 <나, 다니엘 블레이크>, 헝그리복서 ‘로베르토 듀란’의 실화를 배경으로 한 <핸즈 오브 스톤>이 개봉될 예정이다.

● 한마디
<형> <미씽> <신비한 동물사전> 3파전, 행복한 고민에 빠진 관객들


2016년 12월 5일 월요일 | 글_김수진 기자(sooj610@movist.com 무비스트)
무비스트 페이스북(www.facebook.com/imovist)

(총 0명 참여)
1

 

1 | 2 | 3 | 4

 

1일동안 이 창을 열지 않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