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러진 화살(2011, Unbowed)
제작사 : (주)아우라픽처스 / 배급사 : (주)NEW
공식홈페이지 : http://www.unbowed2012.co.kr

부러진 화살 예고편

[스페셜] 설날극장가 ‘복병이 무서워!’ 2강2중 전쟁 예고 13.02.08
[뉴스종합] 제33회 청룡영화상, 최우수작품상에 <피에타> 12.12.01
긴장넘치는 법정영화, 썩은 사회반영.. hksksh 12.04.10
영화를 보는 내내 화가 났어요 prettyhey48 12.02.03
이걸 왜 봤지..보면 열 받는 영화 ★★★★  penny2002 15.06.14
감독이 흥행성 고려해 이상한 연출 몇가지 빼고는 너무 좋았어요 ㅎ ★★★  duddowkd1 14.11.19
시원한 영화 ★★★★  dwar 14.01.12



“이 남자의 분노에 주목하라!”

대학 입시시험에 출제된 수학문제 오류를 지적한 뒤 부당하게 해고된 김경호 교수. 교수지위 확인소송에 패소하고 항소심마저 정당한 사유 없이 기각되자, 담당판사를 찾아가 공정한 재판을 요구하며 석궁으로 위협하기에 이른다. 격렬한 몸싸움, 담당판사의 피 묻은 셔츠, 복부 2cm의 자상, 부러진 화살을 수거했다는 증언… 곧이어 사건의 파장은 일파만파 퍼져나가고, 사법부는 김경호의 행위를 법치주의에 대한 도전이자 ‘테러’로 규정, 피의자를 엄중 처벌하겠다는 입장을 발표한다.

그러나 피의자 김경호가 실제로 화살을 쏜 일이 없다며 결백을 주장하면서, 속전속결로 진행될 것 같았던 재판은 난항을 거듭한다. 한 치의 양보도 없는 법정, 엇갈리는 진술! 결정적인 증거 ‘부러진 화살’은 행방이 묘연한데…

비타협 원칙을 고수하며 재판장에게도 독설을 서슴지 않는 김경호의 불같은 성격에 변호사들은 하나둘씩 변론을 포기하지만, 마지막으로 선임된 자칭 ‘양아치 변호사’ 박준의 등장으로 재판은 활기를 띠기 시작하는데…

상식 없는 세상에 원칙으로 맞서는 한 남자의 이야기가 시작된다!



(총 3명 참여)
penny2002
이걸 왜 봤지..보면 열 받는 영화     
2015-06-14 19:57
loop1434
개인에 초점을 맞추기보다 사법부의 잘못된 시스템에 더 초점을 맞췄더라면     
2012-12-08 13:31
codger
이경영 연기가 괜찮군     
2012-04-18 03:04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