터미널(2004, The Terminal)
제작사 : DreamWorks SKG / 배급사 : CJ 엔터테인먼트
공식홈페이지 : http://www.cjent.co.kr/terminal2004/

터미널 예고편

[뉴스종합] 안소니 홉킨스 알프레드 히치콕 감독으로 변신 11.12.08
[뉴스종합] 안티 글로벌주의자들, 베니스영화제 위협? 04.09.03
터미널에서 일어나는 일들 kooshu 10.09.28
톰 행크스의 매력 jinks0212 10.09.07
마지막 뉴욕시티를 등지고 택시가 가는 모습이 인상적이네요. ★★★☆  duddowkd1 13.06.16
이제서야 보게된 스필버그와 톰행크스의 영화... 뭐.. 그냥그냥... ★★★  cyddream 13.05.03
이천년대 작품인데 뭔가 구십년대헐리웃영화느낌이나던...갠적으... ★★★★★  katnpsw 13.04.12



뉴욕에 오신걸 환영합니다!
일단은 입구까지만…!


동유럽 작은 나라 ‘크로코지아’의 평범한 남자 빅터 나보스키(톰 행크스). 뉴욕 입성의 부푼 마음을 안고 JFK 공항에 도착한다. 그러나 입국 심사대를 빠져 나가기도 전에 들려온 청천벽력 같은 소식! 바로 그가 미국으로 날아오는 동안 고국에선 쿠데타가 일어나고, 일시적으로 ‘유령국가’가 되었다는 것. 고국으로 돌아갈 수도, 뉴욕에 들어갈 수도 없게 된 빅터. 아무리 둘러봐도 그가 잠시(?) 머물 곳은 JFK 공항 밖에 없다.

공항에서만 9개월째!
이 남자, 여행 한번 특별합니다!


하지만, 공항 관리국의 프랭크에게 공항에 여장을 푼 빅터는 미관(?)을 해치는 골칫거리일 뿐. 지능적인 방법으로 밀어내기를 시도하는 프랭크에 굴하지 않고, 바보스러울 만큼 순박한 행동으로 뻗치기를 거듭하는 빅터. 이제 친구도 생기고 아름다운 승무원 아멜리아(캐서린 제타 존스)와 로맨스까지 키워나간다. 날이 갈수록 JFK공항은 그의 커다란 저택처럼 편안하기까지 한데…. 그러나 빅터는 떠나야 한다. 공항에선 모두들 그러하듯이. 과연 그는 떠날 수 있을까?



(총 453명 참여)
ninetwob
기다림이란     
2010-09-11 01:01
gzgk11
이 영화는 당신을 전율시킬것이다.     
2010-08-09 12:23
apfl529
재밌음.     
2010-05-04 00:25
kisemo
보고싶습니다     
2010-02-09 15:53
theone777
따뜻하고 잔잔하고 담백했던 톰행크스표 영화!!
공항안에서 생존하기 위한 그의 노력도 재미있었고 이야기도 좋았다.     
2009-01-23 21:21
movie81
좀 지나치게 밋밋했던 기억이..;     
2009-01-14 05:55
sasimi167
할아버지가 짱ㅋ     
2008-12-31 09:53
joe1017
역시 톰 행크스..공항에서 적응해가는 모습이 너무 재밌어     
2008-08-26 03:04
mj8826
새 삶에 적응하고 살아 남기위해 궁리하는 사람...     
2008-05-26 20:18
ann33
마음이 짠해지는...     
2008-05-09 00:27
1 | 2 | 3 | 4 | 5다음으로 다음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