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1위  불의 전차
    20자평 포스트
     8.68
  2. 2위  위플래쉬
    20자평 포스트
     8.36
  3. 3위  엣지 오브 투모로우
    20자평 포스트
     8.26
  4. 4위  노트북
    20자평 포스트
     8.13
  5. 5위  원더풀 데이즈
    20자평 포스트
     7.3

8월 5주차 국내 박스오피스. 700만 돌파 <해적> 2주 연속 1위
2014년 9월 1일 월요일 | 서정환 기자 이메일

<해적: 바다로 간 산적>이 2주 연속 정상을 차지했다. 전국 682개 스크린에서 상영된 <해적: 바다로 간 산적>은 개봉 4주차에도 34.7%의 안정적인 관객 감소율을 유지하며 주말 관객 약 62만 명을 추가했다. 한국영화 중 유일하게 25%가 넘는 매출액 점유율을 보이며 누적 관객 703만을 돌파했다.

전국 585개 스크린에서 선을 보인 신작 <인투 더 스톰>은 <해적: 바다로 간 산적>보다 7천여 명 적은 주말 관객 61만 3천여 명을 동원했다. 개봉일인 8월 28일, 외화로는 36일 만에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하며 주말 박스오피스 정상 등극을 꿈꿨지만 아쉽게 2위로 데뷔했다. 누적 관객은 71만을 넘어섰다.

3위로 한 계단 순위가 하락한 <명량>은 개봉 5주차에도 58.5%의 관객 감소율을 보이며 완연한 하락세를 보였다. 하지만 주말 관객 33만 3천여 명을 추가, 누적 관객 1,692만을 넘어서며 1,700만 돌파를 눈앞에 둔 상황. 지난 8월 29일, 역대 최고 매출액에서도 3D로 개봉했던 <아바타>(128,447,097,523원)를 제치고 신기록을 달성했다.

<비긴 어게인>은 2주 연속 개싸라기 흥행을 거뒀다. 개봉 2주차에 9위에서 5위로 순위가 상승했던 <비긴 어게인>은 개봉 3주차에도 4위로 한 계단 순위가 상승했다. 지난주보다 85.4% 증가한 주말 관객 28만 1천여 명을 동원하며 어느덧 누적 관객 81만을 넘어섰다. 반면, 지난주 <비긴 어게인>과 함께 상승세를 보였던 <안녕, 헤이즐>은 6위로 세 계단 순위가 하락했다. 52.5%의 관객 감소율을 보이며 주말 관객 7만 8천여 명에 그쳤다. 누적 관객은 약 72만 수준.

또 다른 신작들은 중하위권에 자리했다. 5위로 데뷔한 <닌자터틀>은 조나단 리브스만 감독과 주연배우 메간 폭스가 내한하며 관객몰이에 나섰지만 주말 관객 25만 9천여 명을 동원하는데 만족해야했다. <브릭 맨션: 통제불능 범죄구역>은 주말 관객 3만 3천여 명으로 7위, <더 퍼지: 거리의 반란>은 주말 관객 2만 4천여 명으로 9위에 그쳤다.

이번주에는 송혜교, 강동원 주연의 드라마 <두근두근 내 인생>, 강형철 감독이 연출한 <타짜>의 속편 <타짜- 신의 손>, 뤽 베송이 연출하고 스칼렛 요한슨, 최민식이 출연한 액션 <루시>가 박스오피스 정상에 도전한다. 카세 료와 작업한 홍상수 감독의 신작 <자유의 언덕>, <지슬>의 오멸 감독이 연출한 드라마 <하늘의 황금마차>, 덱스터 플레처 감독의 뮤지컬 <선샤인 온 리스>, <스텝업> 시리즈의 다섯 번째 이야기 <스텝업: 올 인>, 애니메이션 <마야> <극장판 도라에몽: 진구의 아프리카 모험> <쿰바: 반쪽무늬 얼룩말의 대모험> 등도 개봉 예정이다.

● 한마디
2주 연속 정상 <해적>은 700만 돌파, 1,700만 육박한 <명량>은 역대 최고 매출.


2014년 9월 1일 월요일 | 글_서정환 기자(무비스트)

(총 1명 참여)
fallen24
명량에 가려졌던 해적이 뒤늦은 강세를 보이네요. 아직 관람하지 못 했는데 700만이라니 대단합니다~   
2014-09-02 20:24
1

 

1 | 2 | 3 | 4

 

1일동안 이 창을 열지 않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