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윤진, 미국 게임 ‘슬리핑 독스’에서 목소리 연기
2012년 8월 17일 금요일 | 정시우 기자 이메일

배우 김윤진이 게임 속으로 들어갔다. 김윤진의 소속사 자이온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김윤진은 미국 게임 소프트웨어 제작업체 스퀘어에닉스가 개발한 게임 ‘슬리핑 독스(Sleeping Dogs)’에서 목소리 연기에 도전했다.

‘슬리핑 독스’는 홍콩을 무대로 한 오픈 월드 경찰 드라마 게임. 김윤진 외에 엠마 스톤, 루시 리우, 켈리 후, 윌 윤, 진관희 등의 목소리도 만날 수 있다. 게임 유저는 비밀경찰 ‘웨이 쉔’이 되어 세계에서 가장 위험한 조직인 삼합회에 잠입하게 된다.

한편 김윤진은 ABC 신작 드라마 <미스트리스> 촬영에 들어간 상태다. <미스트리스>는 대학 동창인 30대 여성 네 명이 친구 남편의 장례식장에서 다시 만나 각자의 사랑과 우정을 나누는 이야기다. 김윤진은 극중 정신과 의사 카린역을 맡았다. 국내에서는 오는 23일 <이웃사람>으로 관객을 만날 예정이다.

2012년 8월 17일 금요일 | 글_정시우 기자(무비스트)     

(총 1명 참여)
bestktz
김윤진에 엠마 스톤도 좋고 루시 리우도 좋은데...마지막에 진관희는 뭐죠? 헐...   
2012-08-20 16:17
1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