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병헌, 강동원, 김우빈 <마스터> 고사 현장 스틸 공개
2016년 4월 22일 금요일 | 최정인 기자 이메일

[무비스트=최정인 기자]
이병헌, 강동원, 김우빈이 캐스팅 돼 화제를 모은 <마스터>가 지난 4월 21일(목) 고사를 가졌다.

<마스터>는 <감시자들>을 연출한 조의석 감독의 차기작. 영화는 건국 이래 최대 규모의 사기 사건을 둘러싸고 이를 쫓는 지능범죄수사대와 희대의 사기범간의 속고 속이는 추격을 그린 영화. 이병헌, 강동원, 김우빈을 비롯해 엄지원, 오달수, 진경까지 합세했다.

이병헌은 <마스터>에서 최대 규모의 사기 사건을 벌이는 원네트워크 '진회장'을 연기한다. 지능범죄수사대 팀장 '김재명'은 강동원이, 진회장의 브레인 '박장군' 은 김우빈이 맡았다. 엄지원은 지능범죄수사대 소속 '신젬마' 경위로 오달수는 검사 출신 엘리트 변호사 '황명준'으로 분한다. 진경은 원네트워크 홍보 이사 '김엄마'로 캐스팅됐다.

이병헌, 강동원, 김우빈이 호흡을 맞춘 <마스터>는 4월 23일 크랭크인 예정이다.

● 한마디
캐스팅만으로도 구미가 당기는 <마스터>!


2016년 4월 22일 금요일 | 글_최정인 기자(무비스트)
무비스트 페이스북(www.facebook.com/imovist)

(총 0명 참여)
1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