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이슨 스태덤
제이슨 스타뎀 (Jason Statham)
+ 생년월일 : 1972년 9월 12일 화요일
+ 성별 : 남자 / 출생지 : 영국 잉글랜드 런던
 
출 연
2017년 제작
분노의 질주: 더 익스트림 (The Fast and The Furious 8)
2016년 제작
메카닉: 리크루트 (Mechanic: Resurrection)
비숍 역
2015년 제작
와일드 카드 (Wild Card)
닉 와일드 역
2015년 제작
스파이 (Spy)
포드 역
2014년 제작
익스펜더블 3 (The Expendables 3)
2014년 제작
분노의 질주: 더 세븐 (Fast & Furious 7)
이안 쇼 역
2013년 제작
허밍버드 (Hummingbird)
조이 존스 역 역
2013년 제작
파커 (Parker)
파커 역
2013년 제작
홈프론트- 가족을 지켜라 (Homefront)
2012년 제작
세이프 (Safe)
루크 역
2012년 제작
익스펜더블 2 (The Expendables 2)
리 크리스마스 역
2011년 제작
익스트림 NO.13
재스퍼 역
2011년 제작
익스트림 NO.13 : 감독판
재스퍼 역
2011년 제작
메카닉 (The Mechanic)
아서 비숍 역
2011년 제작
킬러 엘리트 (Killer Elite)
대니 역
2011년 제작
블리츠 (Blitz)
톰 브랜트 역
2010년 제작
익스펜더블 (The Expendables)
리 크리스마스 역
2009년 제작
크랭크 : 하이 볼티지 (Crank 2: High Voltage)
체브 첼리오스 역
2008년 제작
뱅크잡 (The Bank Job)
테리 레더 역
2008년 제작
트랜스포터 : 라스트미션 (Transporter 3)
프랭크 마틴 역
2008년 제작
데스 레이스 (Death Race / Death Race 3000)
젠슨 역
2007년 제작
워 (War / Rogue)
크로포드 역
2007년 제작
왕의 이름으로 (In the Name of the King : A Dungeon Siege Tale)
파머 역
2006년 제작
카오스 (Chaos)
코너스 형사 역
2006년 제작
아드레날린24 (Crank)
체브 첼리오스 역
2005년 제작
트랜스포터 엑스트림 (The Transporter 2)
프랭크 마틴 역
2005년 제작
런던 (London)
베이트만 역
2005년 제작
리볼버 (Revolver)
제이크 역
2004년 제작
셀룰러 (Cellular)
이단 역
2003년 제작
이탈리안 잡 (The Italian Job)
핸섬 랍 역
2002년 제작
트랜스포터 (The Transporter)
프랭크 마틴 역
2001년 제작
그들만의 월드컵 (Mean Machine)
몽크 역
2001년 제작
화성의 유령들 (Ghosts Of Mars)
제리코 버틀러 역
2001년 제작
더 원 (The One)
이반 역
2000년 제작
스내치 (Snatch)
터키쉬 역
1998년 제작
록 스탁 앤 투 스모킹 배럴즈 (Lock, Stock and Two Smoking Barrels)
베이컨 역
출 연
2000년 비트 보이스 (Turn It Up) - 비 역
미상 브라질리안 잡 (The Brazilian Job / The Italian Job 2) - 핸섬 랍 역
목소리 출연
2011년 노미오와 줄리엣 (Gnomeo and Juliet)


가이 리치 감독에게 발탁되어 <록 스탁 앤 투 스모킹 배럴즈>로 영화에 데뷔했고, 브래드 피트, 베네치오 델 토로와 함께 다시 한번 가이 리치 감독의 <스내치>에 출연했다. 거친 듯 하면서 카리스마 넘치는 제이슨 스타뎀의 연기는 많은 이들에게 강한 인상을 남겼다.

그는 10년 동안 영국 국가대표 다이빙 선수로 활동했던 독특한 이력을 갖고 있는 배우. 수년간 복싱, 킥복싱, 격투기, 스쿠버 다이빙 등으로 단련된 신체와 탁월한 운동감각으로 액션스타로서의 조건을 완벽하게 갖췄다. 그의 재능을 높이 산 뤽 베송은 스태덤을 위한 각본을 쓰기로 했고, 코리 유엔 감독은 제이슨 스타뎀을 자신의 액션팀과 집중적으로 훈련시키며 그를 새로운 액션스타로 키워갔다. 그의 무술과 스쿠버 다이빙 실력은 <트랜스포터 엑스트림>의 하이라이트 장면인 대서양에 침몰한 비행기 씬에서 단연코 돋보인다. <트랜스포터>에서 특유의 허스키한 목소리와 과묵한 카리스마로 스크린을 압도하는 연기를 보여줬던 제이슨 스타뎀은 <트랜스포터 엑스트림>에서 엠버 발레타와 함께 감수성 넘치는 연기로 또 다른 스펙트럼을 보여준다.
<아드레날린 24> <워> <콜래트럴>등의 작품을 통해 차세대 대형 스타로 차곡차곡 자리를 잡아가고 있는 그는 <데스 레이스>에서 자유를 얻기 위해 목숨을 걸고 레이스를 시작하는 젠슨 역으로 뛰어난 운전 실력과 액션 감각을 자랑하고 있으며, 그의 스릴감 넘치는 묵직한 연기를 <뱅크 잡>에서 계속 확인할 수 있었다.
저음의 목소리와 근육으로 다져진 몸매로 전세계 남성들의 부러움과 여성들의 환호를 자아내고 있는 그는 다시 한번 <트랜스포터:라스트미션>을 통해 액션 스타로서의 저력을 과시했다. 그리고 <워> 이후 다시 한 번 이연걸과 공연한 <익스펜더블>에 출연하는 등 지치지 않는 왕성한 에너지로 커리어를 쌓아 가고 있다.
<킬러 엘리트>에서 제이슨 스타뎀은 ‘360도 공중 회전 의자 액션’에서부터 건물 사이를 넘나드는 점프 액션, 숨막히는 맨몸 격투 등 특유의 아크로바틱 액션을 펼치며 기대 이상의 액션을 선보인다. 더불어 킬러임에도 불구, 안타까운 희생에 죄책감과 회의감을 느끼고 애틋한 멜로 연기까지 선보이는 인간적이면서도 입체적인 캐릭터를 밀도 있게 그려내 배우로서의 ‘터닝 포인트’를 마련했다. 한층 성숙해진 연기력으로 업그레이드된 그의 강렬한 존재감은 다시 한번 관객들을 사로잡았다.
<블리츠>에서는 경찰을 대상으로 한 지능형 연쇄살인범에 맞서 직감과 본능으로 무장한 열혈 형사 '톰 브랜트'로 분해 이미 전 세계인의 검증을 거친 통쾌한 액션과 더불어 치밀한 두뇌싸움과 팽팽한 긴장감을 겸비한 새로운 액션스릴러 장르로의 도전을 선보이고 있다. 한편 스타뎀은 최근 <분노의 질주>의 새로운 시리즈와 연인인 '로지 헌팅턴 휘틀리'가 출현했던 <트랜스포머>의 차기작에 캐스팅될 것이라는 소문과 함께 진화해가는 현재 진행형 액션 아이콘으로써의 존재감을 다시 한번 확인 시켜주고 있다.

Filmography
<블리츠>(2011), <메카닉>(2011), <익스펜더블>(2010), <13>(2010), <트랜스포터: 라스트미션>(2008), <데스 레이스>(2008), <워>(2008), <아드레날린24>(2007), <카오스>(2006), <아드레날린24> (2006), <런던>(2005), <트랜스포터 엑스트림>(2005), <리볼버>(2005), <셀룰러>(2004), <이탈리안 잡>(2003), <트랜스포터>(2002), <화성의 유령들>(2001), <더 원>(2001), <스내치> (2000), <록 스탁 앤 투 스모킹 배럴스>(1998)


9.58 / 10점  
(총 2명 참여)
fress2020
킹왕짱    
2008-11-26 12:20
suppo
역시 이런 배우가 진짜배우..
브래드피트같은 배우보다,,이렇게 확실한 개성이 독보이는배우가나오는영화는 다 재밌다.    
2005-12-06 13:53
1


관련 매거진 뉴스